뽐뿌

캠핑포럼 입니다.

event
캠핑장, 캠핑용품 정보, 캠핑 후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2020.02.07]달숲캠핑장 다녀왔습니다~ 25
분류: 캠핑후기
이름: 스마일바이러스


등록일: 2020-02-12 11:48
조회수: 2067 / 추천수: 9


20200208_191830_edit.jpg (662.4 KB)
20200208_201110_edit.jpg (831.5 KB)

More files(16)...

안녕하세요~ 스마일바이러스입니다~~

 

작년까지는 동계캠핑은 안했었는데, 올해는 참~ 따뜻하게 겨울이 지나가길래...

방가운 마음에 동계캠핑을 도전해봤습니다.

요즘 시기 참 조심스럽지만, 캠핑장이 마트나 쇼핑몰, 식당, 지하철보다 훨씬 안전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휴계소 안들리고 한번에 갈수 있는 거리 중 한적한 곳으로 다녀왔네요.

 

충북 제천의 달숲캠핑장다녀왔는데요. 

작년 가을에 예약했을때 태풍과 겹쳤더니 흥쾌히 연기시켜주셔서 이번에 다녀왔어요! ^^

20200208_123933_edit.jpg


겨울이라 그렇게 느꼈는지 모르겠지만 산속에 둘러쌓인 조용하고 고즈넉한 곳이었습니다.

20200208_123105_edit.jpg

20200208_125811_edit.jpg

 

관리동이랑 가까운 배나무 사이트를 예약하고 방문했는데, 현장에서 벚나무3번으로 바꿨어요.

벚나무 사이트도 전혀 멀지 않더라구요.

20200208_112339_edit.jpg

2020-02-09-21-40-48_edit.jpg

 

관리동에 욕실, 세면대, 화장실이 동시에 있어요. 특이한 구조인데요. 

다른 곳은 화장실에서 양치할때 냄새가 참 난감했었는데, 이곳은 쾌적하게 세면할수 있어서 정말 마음에 듭니다.

20200209_081043_edit.jpg

 

사이트에 비해 화장실 갯수는 좀 적은듯 싶긴한데, 매우 깨끗하고 관리가 너무 잘되고 있었어요.

20200209_081037_edit.jpg

 

욕실엔 개별형 칸막이가 있어서 민감한 분들께 참 좋을듯 합니다.

20200209_081056_edit.jpg


이번에 준비한 보드게임은 스플랜더!

요거 참 재미있네요. 몇판을 연속으로 해도 좋을 만큼 재미있는데요.

아이가 너무 몰입해서 승패에 집착하는 경우가 있으니 적당한 조절이 필요하겠습니다 ^^;;

20200208_154202_edit.jpg

 

얼마전 새로 생긴 이케아 방문했다가 이것저것 집어와서 이제 써먹네요.

오거나이저겸 옷걸이인데요. 수납도 좋고 디자인도 마음에 드네요.

20200208_162202_edit.jpg

 

이케아표 전등 3총사~!

라탄전등은 수납이 아쉽지만 분위기는 정말 좋네요. 낮에 텐트안에 켜놔도 분위기가 확~ 달라져요.

20200208_173842_edit.jpg

 

겨울밤 산속 분위기는 참 운치 있더군요. 다른 계절과는 다른 느낌이 있네요.

20200208_181916_edit.jpg

20200208_191830_edit.jpg


정월대보름이라 달보고 소원도 빌었어요.

날씨 좋은 겨울밤이라 하늘도 깨끗하고, 달도 밝고, 별빛도 참 밝았더랍니다.

20200208_185900_edit.jpg

 

추운 날씨라 고기만 구어먹고, 텐트안에서 도란도란 분위기를 만들어봅니다. 

20200208_201234_edit.jpg

20200208_201142_edit.jpg

 

빨간색 스틸컵은 버드와이저 번들컵인데 데코용으로 좋네요.

20200208_201110_edit.jpg

 

아침에 보니 온통 서리가 내렸네요. 녹을때까지 기다리느라 정리가 더져지더라구요.

20200209_075342_edit.jpg

 

슈팰에 빅이너 썼더니 결로가 어마어마하더군요.

다녀와서 이틀동안 마치 우중캠 다녀온것 마냥 이너텐트, 플라이, 전기요, 카페트 등등 젖은 물건 말려야 해서 번거럽긴 하네요. 

그래도 좌식엔 슈팰+빅이너가 넓직하니~ 편해서 좋았습니다.


영하 5도까지 내려가는 극동계캠핑(?)은 처음이었는데 나름의 운치와 분위기가 좋았습니다.

다만 퇴근박 2박3일로 다녀오자니 겨울이라 짐도 많고, 정말 힘들더군요.

온몸이 정말 삭신이 쑤시더라구요. 와이프도 이번엔 정말 힘들었다고... 다음 기회가 있을지 모르겠네요 ㅠ.ㅠ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0-02-12 11:49:21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2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amping&no=241787 ]

추천 9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