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중국포럼 입니다.

중국에서 물건을 구매하거나, 유학, 여행 등의 정보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신앙 때문에 해고되는 대학 교직원들
분류: 중국소식
이름: guwol


등록일: 2018-12-07 17:16
조회수: 420 / 추천수: 0


CE3003 Faculty and Staff at Universities Fired for Religious Belief.jpg (29.2 KB)


CE3003 Faculty and Staff at Universities Fired for Religious Belief.jpg

 

중국 공산당(CCP)은 대학교들이 “보다 애국적”이 되도록 중국 전역의 대학교들을 혹독하게 다스리고 있다. 신앙을 갖고 있다고 조금이라도 의심되는 교직원은 퇴출된다.

당국이 여름에 “애국심 고취”를 위한 캠페인을 개시한 이래로 지성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중국 공산당의 통제가 또다시 중요한 사안이 되었다. 해당 캠페인이 시작된 때부터 당국은 대학 교수들, 학자들을 대상으로 세뇌 교육을 강화해왔고 이들의 업무 활동을 철저히 조사하고 통제한다. 종교와 어떤 식으로든 관련되어 있으면 “비애국적”인 것이기 때문에, 공산당이 아닌 그 어떤 종교에 대한 신앙을 갖다가 발각되는 대학 교직원은 바로 해고 처리된다.

중국 남동부 푸젠(福建)성에 소재한 명문대인 샤먼 대학교(廈門大學)의 한 교직원(익명을 요청함)이 비터 윈터에 제보한 바에 따르면, 최근 해당 대학의 한 부교수가 기독교인이라는 이유로 중국 공산당에 의해 퇴출되었다. 근면 성실한 그녀는 만장일치로 선출되어 맡게 된 학과장 직위도 박탈되었다.

해당 교직원은 또한 중앙 정부가 대학교의 당 위원회를 조사하도록 대학교에 조사 팀들을 파견해오고 있다고 진술했다. 조사 팀들이 가장 최근 방문한 것은 금년 초였으며, 당시 그들은 교직원들의 신앙에 특히 중점을 두었다.

해당 대학교의 또 다른 교직원은 “정부는 항상 대학들을 면밀히 감시해왔다. 그 이유는 지성인들이 향후 교회의 중추가 될 것이라고 믿고 있기 때문이다. 이는 대학교에서 근무하는 신자들에게 몹시 괴로운 일이다.”라고 말했다.

해당 교직원에 따르면, 정부의 협박을 받는 동시에 신앙을 고수하려는 신앙인 교직원들은 종종 딜레마에 빠진다. 그가 한 가지 예를 들었다. 샤먼 대학교는 모든 당원들에게 한 달에 두 번 정치 학습에 참여하도록 하고 있다. 당원이 아닌 자들도 매달 한 번씩 학습에 참여해야 한다. 학습 후에는 배운 것에 대해 리포트를 작성해야 한다. “그렇다 보니 신자들은 선택의 기로에 선다. 자신의 신앙에서 완전히 벗어나는 내용의 리포트를 작성할 것인가, 작성하지 않을 것인가?”

신앙인 교직원들을 숙청하는 일은 샤먼 대학교에 한정되지 않는다. 베이징 대학교에서는 한 강사가 신앙 때문에 해고될 것이라는 협박을 받았다. 그녀는 만일 그녀의 가족이 무신론자임을 선언하는 진술서를 제출하지 않을 시 베이징(北京)·톈진(天津) 지역에서 호구 즉 호적등록증을 확보할 수 없을 것이라는 말을 들었다.

대학교의 교직원이 아닌 자들도 예외는 아니다. 중국 북단에 있는 헤이룽장(黑龍江) 다칭(大慶)시에 소재한 한 대학교의 물류 전문가는 학생들 몇 명과 종교에 대해 토론한 것이 발각되어 해고되고 말았다. 그녀는 해당 대학교에서 11년간 근무해왔고 학교 경영진은 물론 학생들과도 좋은 관계를 지속해왔다. 또한 동 대학교에서 청소를 하는 한 여성도 기독교인이라는 이유로 퇴출되었다.

출처: https://ko.bitterwinter.org/faculty-and-staff-at-universities-fired-for-religious-belief/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hina&no=6179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