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연애포럼 입니다.

연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공간입니다. 솔로 분들에게 잘해주세요. 19금에 해당하는 글은 [성인포럼]을 이용해 주세요.
남자가잘못 vs 여자가잘못 57
분류: 해석남녀
이름: 버섯!!!!!


등록일: 2020-08-22 14:54
조회수: 18349 / 추천수: 1




 

남자는 퇴근 후 집에만 가면 연락이 안되는 스타일.

여자는 연락안되도 되니까 뭐하는지 미리 얘기라도 해달라고 부탁한 상태.

 

내일 만나기로 한 날 약속장소와 계획을 위해 대화가 필요했던 상황.

어느때와 다름없이 남자는 어김없이 연락이 잘 안되었고

여자는 뭐하느라 연락없냐고 물어봄

남자는 게임하느라 답장은 1시간 2시간마다 답을 해옴

여자는 약속장소랑 계획을 먼저 정하고 나중에 할일 하면 되지 않느냐 했고

남자는 음.. 어디가지? 뭐하지? 라고 계속 묻기만 함

여자는 답답해서 전화를 검

남자는 전화를 세번 제껴버림

여자는 왜 전화안받냐고 톡으로 물어봄

남자는 씻고왔다며 치킨 시켜서 치킨먹고 통화하자고 함. 이때 시간은 새벽 1시반.

 

다음날 출근인 사람이 새벽 1시반에 치킨을 시켜먹을리 없고

집이라면서 전화를 제낄 이유가 없음.

여자는 화가나서 몇 번의 전화를 더 함. 남자는 안받음.

집이 아닌거같다는 느낌에 남자 집앞으로 찾아감.

남자집의 불은 모두 꺼져있음. 전화를 수십통 해도 여전히 부재중.

 

다음 날 아침 연락이 온 남자는 새벽시간에 치킨 시켜먹는다며 엄마한테 한소리 듣고

싸우다가 그냥 폰 던져놓고 잠들었다는 말을 함.

전화는 왜 제끼냐 물으니 엄마랑 싸우는 도중이라 전화를 받을수가 없었다고 함.

수십통 찍힌 부재중 전화떄문에 아침에 눈 뜨니 배터리가 3프로 밖에 없었다며

알람 못듣고 못일어나면 어쩔뻔했냐며 오히려 여자를 의심병환자 취급을 함.

여자는 연락이 안되는 그 동안 잠 한숨못자고 울고있었는데 남자는 태연하게 잠들어버림.

치킨 다 먹고 통화하자는 말만 듣고 기다리고 있던 여자는 더더욱 배신감을 느낌.

남자는 다음 날 다 얘기해줄건데 뭐하러 집까지 찾아오고 힘들게 잠까지 설치냐며 대수롭지 않게 생각함.

 

누구의 잘못이 더 큰지 의견을 듣고싶습니다

참고로 저는 이 글의 여자 이구요

보탠것도 없고 뺀것도 없이 사실 그대로의 내용입니다

너무 답답해서 글을 써봅니다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0-08-22 14:57:5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1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ouple&no=197466 ]

추천 1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