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직접 찍은 사진을 게시하는 공간입니다. 광고/홍보용 사진은 삭제되며, 사이즈는 가로,세로 450픽셀 이상이어야 합니다.
이번엔 난징 '새탈' 54
분류: 아이/가족
사진가: 오하이오_고자_이마쓰

등록일: 2017-06-19 00:13
조회수: 6821 / 추천수: 85


summertrip_901.jpg (461.7 KB)
summertrip_902.jpg (407 KB)

More files(28)...

 

summertrip_901.jpg

아침 다섯시, 호텔로 택시 두대를 불러놨다. 이번에도 무료조식 못먹고 '새벽 탈출'이다 

 

summertrip_902.jpg

다른 식구 모두 나와 기다리는 사이 처가 체크아웃을 하고 호텔로비를 빠져나왔다.

 

 

summertrip_903.jpg

택시에 타서도 졸린 기색이 역력한 1, 2 호. 택시 뒷 창문은 장식 커튼으로 가린게 독특했다.

 

 

summertrip_904.jpg

햇빛 가리개의 비닐은 아직 뜯지 않았다. 옆엔 지도와 승차 요청을 받는 용도의 전화기 두대에 개인용 전화기도 따로 있었다.

 

 

summertrip_905.jpg

공항에 내려선 앞 다투어 올라가는 1, 2, 3호.

 

 

summertrip_906.jpg

한산한 공항 출입국 심사대를 통과해 게이트로 향했다.

 

 

summertrip_907.jpg

게이트 앞에서 대기 모드, 1호는 책을. 2, 3호는 장난 혹은 놀이.

 

 

summertrip_908.jpg

온수대를 보고 아차했다, 십수년전 보고 꼭 사발면을 먹어보려고 했건만 실패, 이번에도 깜빡했다.

 

 

summertrip_909.jpg

비행기 활주로로 나가서 탑승했다. 

 

 

summertrip_910.jpg

불편함 보다는 재밌다는 1호. 

 

 

summertrip_911.jpg

난징공항을 떠나 2시간여 만에 도착했다, 인천국제공항.

 

 

summertrip_912.jpg

마중나온 친척들과 '뽑기 달인' 사촌형이 건네준 포켓몬 인형에 싱글벙글 1, 2, 3호. 

 

 

summertrip_913.jpg

바로 대구로 내려가시는 장인 장모님을 모시고 서울역으로. 

 

 

summertrip_914.jpg

비싸다 했는데 직통이란다. 서울역 까지 무정차 45분만에 도착.

 

 

summertrip_915.jpg

서울역으로 마중나온 아이들 숙모와 커피 한잔. 민망할 정도로 가득한 우리 짐들.

 

 

summertrip_916.jpg

집(할머니 집)에 도착해서 늘 하던대로 나와 처는 동네 감자탕을 먹고, 아이들은 떡볶이와 돈까스.

 

 

summertrip_917.jpg

점심과 저녁 어중간한 시간엔 할머니표 해물탕

 

 

summertrip_918.jpg

동네 나들이. 엄마 따라 들어간 그릇 가게에서 막대 사탕 '득템'.

 

 

summertrip_919.jpg

나와선 다 같이 하드 하나씩 잡고.

 

 

summertrip_920.jpg

한번은 동네 작은 공원에 갔다. 3호를 앉혔다. "그때 기억나니?"

 

 

summertrip_921.jpg

(만) 두살이 채 되기전 와서 계단을 오르고 달려 내려오긴 반복하던 3호가 넘어지는 순간.

 

 

summertrip_922.jpg

더 이상 넘어질리 없는 3호도 언제나 처럼 놀이기구 인줄 아는 형들과 함께 운동기구에 매달렸다.

 

 

summertrip_923.jpg

서울 와서 포켓몬고에 흠뻑 빠진 1호. 

 

 

summertrip_924.jpg

'데이터 플랜' 없이 살다가 대여한 유심으로 데이터를 쓸 수 있어 신났다.

 

 

summertrip_925.jpg

게임에 관심 없는 3호는 그저 매달리고 구르고. 

 

 

summertrip_926.jpg

야외 놀이 보다, 비디오 게임 보다 더 좋은 건 장난감. 세개 2천원도 안되는데 큰 선심 쓰듯 사줬다.

 

 

summertrip_927.jpg

구청 아트센터에 갔다. 아이들이 할만할걸 찾아주려는데, 매월 초 시작이고 중간 등록은 안된단다.

 

 

summertrip_928.jpg

다음달 수강을 다짐하고(경쟁이 치열하단다.) 너른 마당에서 좀 놀라고 했다.

 

 

summertrip_929.jpg

결국 마당에서 놀기만 하다 아트센터 작은 셔틀버스를 타고 귀가했다. 이것도 재밌단다.

 

 

summertrip_930.jpg

부부만의 외출. 명동에서 곰탕 한그릇 먹고 싸고 맛있는 커피 찾아 남대문에 왔다. 서울이다!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17-06-19 00:23:1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1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_picture&no=180239 ]

추천85

다른 의견 0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목록보기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