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이모빌리티 육성" LG헬로비전-강원테크노파크 '맞손'
기사작성: 2020-03-26 08:00:00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LG헬로비전이 강원 테크노파크와 이모빌리티 산업 육성을 위한 상호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측은 ▲이모빌리티 연동 표준 마련 ▲통합관제 플랫폼 구축 및 운영 ▲지역 내 첨단 산업 다각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우선, 상반기 중으로 이모빌리티 통신망 연동 표준을 마련하고 이를 바탕으로 통합관제 플랫폼을 마련해 시범 운영하기로 했다.
사물인터넷 단말을 횡성 산업단지에 입주한 기업에 시험 제공하고, 하나의 통합 사물인터넷 서버를 구축한다.


이에 따라, 입주 기업들은 이모빌리티에 설치된 IoT 단말에서 발생하는 데이터를 통합 관제할 수 있게 된다.
기업 간 공유도 가능하다.
입주 기업들은 중복성 비용 투자를 줄이고, 통합 서버에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사업을 개선하고 신규 사업 기회를 발굴할 수 있게 된다.


양측은 통합관제 플랫폼을 바탕으로 협력 범위를 다각화할 방침이다.
이 플랫폼을 응용해 강원도 내 공공자전거, 충전사업 관제, 수소안전관리 관제 등 다양한 산업으로 시너지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LG헬로비전은 지역 미디어 사업자로서의 강점을 활용해 강원 지역의 이모빌리티 산업 홍보도 지원한다.
지역채널 뉴스, 특집 프로그램 등을 통해 지역의 미래 가치를 알리는데 힘을 보탠다는 방침이다.


김성인 강원테크노파크 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강원도는 이모빌리티 산업에서 차별적 경쟁력을 갖추게 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기점으로 홈 헬스케어, 수소 에너지 등 다양한 4차 산업 분야에서 힘을 모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LG헬로비전은 이번 협약을 통해 강원테크노파크, 입주기업과의 ‘3자 간 윈윈 모델’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강원테크노파크는 통합관제 플랫폼의 혜택을 바탕으로 관련 기업의 입주 활성화를 도모해 산업을 육성하고, 지역 내 일자리를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강명신 LG헬로비전 영업그룹장은 “지역 기반 사업자로서 강원지역의 첨단산업 육성에 힘을 보탤 수 있게 되어 뜻 깊게 생각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