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SK텔레콤도 법무라인 강화…정재헌 전 부장판사 영입
기사작성: 2020-04-06 10:39:36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KT에 이어 SK텔레콤도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 출신을 임원으로 영입하며 법무라인을 강화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SK텔레콤은 미디어, 보안, 커머스 등 신사업 분야 법무 검토를 맡을 법무2그룹을 신설하고 그룹장으로 정재헌 전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를 영입했다.
정 전 부장판사는 법원행정처 전산정보관리국장 등을 역임한 인물이다.


이번 영입은 이동통신(MNO) 부문과 신사업부문으로 쪼개진 듀얼OS체제에 맞춘 행보로 해석된다.
기존 법무라인 그룹장인 박용주 그룹장은 이동통신 부문 법무 업무를, 정 전 판사는 신사업 부문 법무 업무를 맡게 된다.
향후 케이블TV 인수합병(M&A) 등 이슈가 이어지는 가운데 신사업 분야에서도 규제당국에 발 맞춘 준법 경영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SK텔레콤에 앞서 KT도 법무라인을 강화했다.
서울북부지방검찰청 검사장 출신인 안상돈 변호사를 법무실장으로, 전 법무연수원장인 김희관 변호사를 컴플라이언스위원장으로 영입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4231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