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눈 건강관리 헬스케어 제품 내놓은 스타트업
기사작성: 2020-10-22 14:47:04

[엠투에스가 21일 롯데호텔 서울점에서  ‘아이닥터프로(EyeDr.Pro)’ 런칭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사진=신보훈 기자)]


엠투에스가 21일 롯데호텔 서울점에서 눈 건강관리 헬스케어 제품 ‘아이닥터프로(EyeDr.Pro)’ 런칭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글로벌 헬스케어 시장 진출을 선언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VROR’ 브랜드 소개 및 비전(Vision)을 시작으로 ‘EyeDr.Pro’ 제품 공식 런칭 및 시연을 진행했다.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으로 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한 국내 및 해외 네트워킹 협력 방안, 판매 및 영업 전략도 발표됐다.
‘아이닥터(EyeDr)’는 엠투에스의 첫 번째 헬스케어 제품으로, ‘아이닥터프로 (Eye.Dr Pro)’와 ‘아이닥터라이트(Eye.Dr Lite)’ 두 가지 라인업으로 구성돼 있다.
‘아이닥터프로’는 눈 건강 측정에 최적화된 AI 솔루션이 탑재된 하드웨어와 시선추적장치가 탑재된 VR 헤드셋을 착용하면 게임을 하는듯 간편한 방식으로 눈 건강 상태를 측정할 수 있다.
시력, 색맹, 난시, 복시, 시야 등 총 10가지 눈 건강 측정 프로토콜을 제공하며 이를 통해 녹내장, 사시, 등 안과 질환 예방이 가능하다.
또한 ‘VROR’ 모바일 APP을 통해 측정 결과를 간편하게 확인하고 눈 운동(Optics Training) 콘텐츠, 눈과 관련된 건강정보 서비스를 제공한다.
‘아이 닥터 라이트(EyeDr.Lite)’는 KT VR 기기 ‘슈퍼VR’을 이용해 눈 건강을 측정할 수 있는 서비스다.
고려대 의료원으로부터 의료 기술 자문을 받아 엠투에스가 자체적으로 개발한 비대면 안과 검사 솔루션이 적용됐다.
VR 기반 비대면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상용 제공하는 것은 이 서비스가 최초다.
2017년에 설립된 엠투에스는 VR을 이용한 시신경 검사기 ‘VROR’을 비롯해 눈과 관련된 케어 서비스 및 플랫폼을 개발하고 운영하는 ICT 융복합 헬스케어 기업이다.
VR과 아이트레킹을 이용한 시신경 검사의 국내 원천 특허를 포함, 안과 검사 관련 12개의 국내외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국내 최초로 VR을 이용한 시신경 검사기 ‘VROR’을 개발해 중소벤처기업부 TIPS 프로그램에 선정된 바 있다.
이태휘 엠투에스 대표는 “전자기기 사용량 증가와 미세먼지, 인구 고령화 등 각 종 요인으로 눈은 보호받지 못하고 있다.
한번 나빠지면 회복될 수 없는 특성이 있기 때문에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눈 건강을 꾸준히 체크하고 관리할 수 있는 ‘EyeDr’ 솔루션은 측정 결과가 직관적으로 누구나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다.
자체 보유한 의료 빅데이터에 인공지능(AI), 모바일, 확장현실(XR) 요소기술을 접목해 첨단 의료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보훈 기자 bbang@ajunews.com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