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국민의힘 만난 택진이형, 서울시장 영입설에 "정치에 뜻 없다"
기사작성: 2020-10-27 13:42:08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가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회동을 가진 가운데 정치입문설에 대해서는 선을 그었다.


김 대표는 27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테크노밸리에 위치한 엔씨소프트 사옥에서 국민의힘 의원들과 게임산업 간담회 뒤 기자들과 만나 "정치에 전혀 뜻이 없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그간 정치권 '영입 대상' 명단에 끊임없이 이름을 올려왔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김 위원장이 김 대표를 찾은 것이 인재영입을 위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도 나왔다.


김 위원장도 이날은 말을 아꼈다.
김 위원장은 기자들이 "(김 대표를)추가로 만날 계획이 있냐"고 묻자 "추가로 만날 필요가 있겠나"라고 반문했다.


김 위원장은 항간에서 김 대표가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로 거론된다는 말에 "기업과 관련해서 특별히 물어볼 것이 있으면 만날 수 있겠지만, 그 외에는 꼭 만날 사항은 없는 것 같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김 대표는 국민의힘 미래산업일자리특별위원회 소속 의원들을 향해 게임산업 전반에 대해 설명하고 관심을 당부했다.


김 대표는 모두발언에서 "게임산업은 기술적으로 정의하면 디지털 액터(actor·배우)를 만드는 사업"이라면서 "게임 내에서 키우는 캐릭터만 만드는 것이 아니라 디지털로 연기까지 할 수 있는 액터를 만드는 산업"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 대표는 "로봇이 온갖 제조업을 가능하게했듯이 액터에 의해 앞으로의 문화사업이 쌓아올려질 것"이라면서 "게임 산업이 우리나라가 원하는 미래성장 산업 동력이 되도록 특위 의원들의 관심과 격려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