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테크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뽐뿌뉴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반도체 '굳건'...1분기 영업익 6조 지켰다
기사작성: 2020-04-07 08:04:12

[사진=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코로나19 영향에도 1분기 실적을 선방했다.
서버 수요가 증가해 반도체 부문은 실적이 개선됐고, 스마트폰·가전·디스플레이 부문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실적이 다소 부진했다.
7일 오전 삼성전자는 매출액은 전년(52조) 대비 4.98% 상승한 55조원, 영업이익은 전년(6조2000억) 대비 2.73% 증가한 6조4000억원을 기록했다.
삼성전자의 1분기 실적은 증권사 전망치를 상화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 컨센서스는 각각 55조5500억원, 6조1000억원 내외다.
어닝 쇼크였던 지난해 대비 매출은 3조원 이상 증가했고, 영업이익도 2000억원 가량 증가했다.
증권사에서는 코로나 여파로 한 달 전 대비 매출은 2%, 영업이익은 7% 가량 감소해서 전망한 바 있다.
IM(IT·모바일)부문은 스마트폰 수요 급감에 부진했다.
지난달 출시한 신형 갤럭시S20은 소비심리가 얼어붙으면서 출하량 전망치도 2억5000만대 수준으로 하락했다.
당초 삼성전자 갤럭시S20 출하량전망은 2억8000만~2억9000만대 선이었다.
가전과 디스플레이도 상황은 다르지 않다.
2월까지는 중화권 경쟁사 생산 차질로 반짝 반사이익을 봤지만, 3월부터 전세계로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매출이 줄었다.
특히 오프라인 판매 거점 등이 대다수 문을 닫으면서, 온라인을 중심으로 판매했기 때문에 실적 타격은 불가피했다는 분석이다.
김운호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영업이익은 1분기를 저점으로 상승세로 전환될 것"이라며 "반도체 업황 개선 추세는 연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모바일, 디스플레이 업황은 부진하나 하반기부터는 개선될 것으로 예측된다"고 말했다.


윤정훈 기자 yunright@ajunews.com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4244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