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취업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주의사항 1 :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합니다. (기사의 URL은 필수입니다.)
주의사항 2 : 기사에서 일부라도 퍼오시면 안 됩니다. 요약을 해 주시거나 의견만 남겨주세요.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LG유플러스, 중국 차이나텔레콤에 5G 콘텐츠 솔루션 제공

[테크홀릭]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18일 중국 차이나텔레콤과 전날 북경 차이나텔레콤 본사에서 전략적 제휴를 맺고 5세대 이동통신(5G) 콘텐츠와 솔루션을 제공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양사는 현재 LG유플러스가 ‘U+5G’를 통해 서비스 중인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콘텐츠를 제공하고 신규 콘텐츠 공동 제작·투자를 추진한다.

또 VR 라이브 방송·멀티뷰·타임슬라이스 등 5G 서비스 솔루션과 기술 분야에서 협력할 계획이다.

5G 기업간거래(B2B)를 비롯해 클라우드 게임·데이터 로밍·사물인터넷(IoT)·디지털 가입자 식별 모듈(eSIM) 플랫폼 등 분야에서도 협력키로 했다.

LG유플러스는 지금까지 5G 통신장비나 스마트폰, 네트워크 기술이 해외 통신사업자에 제공된 적은 있었지만 5G 솔루션과 콘텐츠가 제공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강조했다.

이번에 제공하는 VR 콘텐츠는 현재 국내 U+5G 고객들에게 제공 중인 케이팝(K-POP) 댄스, 스타 데이트 등이다. VR 라이브(Live) 역시 U+5G 고객들에게 서비스 중인 3차원(3D) VR 생방송을 제공할 수 있는 솔루션으로, 3D 기반으로 VR 콘텐츠를 촬영하고 제작하는 기술과 소프트웨어, 특수 카메라 및 모니터링 장비 등이 포함된다.

차이나텔레콤은 작년 연간 매출액이 약 650억달러(약 77조원)에 달하는 중국의 유무선 통신회사로, 이동전화 가입자만 3억2000만명을 넘는다. 차이나텔레콤은 현재 ‘헬로(Hello)ㅖ 5G’ 계획을 통해 북경, 상해 등 중점 도시를 중심으로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이번 계약은 지난 7월 첫 협의를 시작한 이래 3개월여 만의 성과로, 양사 임원 및 실무진들이 10여차례 만나 비즈니스와 기술 분야를 중심으로 협의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LG유플러스는 최고경영자(CEO) 직속으로 5G 콘텐츠 및 솔루션의 해외 사업을 위한 전담 조직을 신설해 U+5G의 해외 진출을 준비해 왔으며, 이번 계약은 전담 조직 출범 후 첫 성과다.

왕궈첸 차이나텔레콤 부총재는 “LG유플러스의 성공적인 5G 상용화 경험을 본받아 차별적인 5G 서비스를 개발하고, 비즈니스 발전을 가속화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전병욱 LG유플러스 최고 전략책임자(CSO·전무)는 “이번 제휴를 계기로 차이나텔레콤과 AR, VR을 포함한 5G 콘텐츠 사업 협력을 더욱 확대하는 한편 5G 네트워크 및 클라우드 등의 분야에서 글로벌 혁신 기술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 #5G #차이나텔레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왼쪽 두 번째)이 지난 17일 중국 베이징 차이나텔레콤 본사에서 전략적 제휴를 맺은 뒤 커루이원 차이나텔레콤 동사장(왼쪽 세 번째) 등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LG유플러스)

ⓒ Techholic(http://www.techholi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32262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