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블랙핑크 리사, 10억 사기 피해 "본인이 원만한 해결 원해"(공식)
기사작성: 2020-06-02 11:01:18
YG, 블랙핑크 리사 관련 공식입장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YG엔터테인먼트가 블랙핑크(BLACK PINK) 리사의 사기 피해와 관련해 밝혔다.


2일 한 매체는 리사가 데뷔 때부터 알고 지내던 전 매니저에게 10억원대의 사기를 당했다고 보도했다.
리사의 신뢰를 이용해 부동산을 알아봐준다는 말로 돈을 받았고, 그 돈을 도박으로 탕진했다는 내용이다.



이에 대해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측은 "내부적으로 파악한 결과 리사가 전 매니저 A씨로부터 사기 피해를 입은 사실을 확인했다"며 인정했다.


소속사는 "신뢰했던 전 매니저였던 만큼 원만하게 해결되길 바라는 리사의 의사에 따라 A씨는 일부를 변제하고 나머지는 변제 계획에 합의 후 현재는 퇴사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YG 측은 "아티스트를 사랑하는 팬분들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
당사는 아티스트와의 신뢰 관계를 악용한 A씨의 행각에 매우 당혹스러운 한편 관리 감독 책임을 통감하고 있다.
다시는 이같은 불미스러운 일이 없도록 재발방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112782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