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박하선 동생, 급성심근경색으로 사망…14일 발인
배우 박하선의 동생이 급성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다. /더팩트DB
배우 박하선의 동생이 급성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다. /더팩트DB

박하선, 12일 동생상

[더팩트|문수연 기자] 배우 박하선이 동생상을 당했다.

박하선 동생은 지난 12일 급성심근경색(심장마비)으로 세상을 떠났다.

박하선은 큰 슬픔에 빠져 빈소를 지켰으며 14일 발인식이 엄수됐다. 발인에는 남편 류수영과 동료, 지인들이 참석해 슬픔을 함께했다.

앞서 박하선은 발달장애가 있는 두 살 터울의 남동생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그는 지난 2017년 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말아요 그대'에 출연해 "제 동생은 조금 아픈 친구다. 문을 잠가 놓지 않으면 집을 나갔다. 그때 마다 경찰들이 하루 이틀 만에 동생을 찾아주셨다"고 말했다.

한편 박하선은 지난 8월 종영한 채널A 드라마 '평일 오후 세 시의 연인'에 손지은 역으로 출연했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0219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