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여자친구, 亞투어 마무리..4만 관객 만났다
여자친구는 지난 17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아시아 투어의 대미를 장식했다. /쏘스뮤직 제공
여자친구는 지난 17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아시아 투어의 대미를 장식했다. /쏘스뮤직 제공

9개 지역에서 10회 공연 개최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걸그룹 여자친구가 아시아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여자친구는 지난 17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2019 GFRIEND ASIA TOUR [GO GO GFRIEND!](걸프렌드 아시아 투어 [고 고 걸프렌드!])'를 개최하고 아시아 투어의 대미를 장식했다.

이날 여자친구는 '오늘부터 우리는' 일본어 버전으로 오프닝을 장식한 후, 'LIFE IS A PARTY(라이프 이즈 어 파티)', 'Vacation(배케이션)'의 신나는 무대를 선보였다. 이후 '귀를 기울이면', '바람 바람 바람', '별', 'A Starry Sky(어 스태리 스카이)'로 감성을 전달했다.

특히 여자친구는 아시아 투어에서만 만날 수 있는 데뷔 전 그룹명 후보였던 허그허그와 세계평화의 유닛 무대를 꾸몄다. 예린, 은하, 엄지로 구성된 허그허그 팀은 상큼 발랄한 매력의 '부끄소년'을, 소원, 유주, 신비는 세계평화 팀을 결성해 걸크러시 매력이 담긴 '치타보다 빠른 주말'을 불러 공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여자친구는 이번 아시아 투어를 통해 9개 지역 10회 공연에서 4만 관객을 만났다. /쏘스뮤직 제공
여자친구는 이번 아시아 투어를 통해 9개 지역 10회 공연에서 4만 관객을 만났다. /쏘스뮤직 제공

뿐만 아니라 여자친구는 일본에서 발매한 오리지널 싱글의 타이틀곡 'Memoria(메모리아)'와 'Flower(플라워)''는 물론 '시간을 달려서'의 발라드 버전을 일본어로 소화했으며, 멤버 전원이 작사에 참여한 팬송 '기대(Hope)'와 '나침반'을 끝으로 공연을 마쳤다.

여자친구는 "두 번째 아시아 투어 'GO GO GFRIEND!'를 함께 해준 버디 너무 고맙고 감사하다. 매 공연마다 뜨거운 함성과 떼창이 큰 힘이 되었고, 여러분들과 소중한 추억을 만든 것 같아 행복하다. 앞으로 버디들과 더 자주 소통하고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로써 여자친구는 지난 5월 서울을 시작으로 쿠알라룸푸르, 싱가포르, 방콕, 홍콩, 자카르타, 마닐라, 대만, 요코하마 등 아시아 9개 지역 10회 공연 4만 관객을 동원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0243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