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최현석 사문서위조 의혹, 방송사·딸까지 줄줄이 피해
최현석 셰프가 사문서위조에 가담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그가 출연 중이던 프로그램 측도 난감한 상황에 처했다. /더팩트DB
최현석 셰프가 사문서위조에 가담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그가 출연 중이던 프로그램 측도 난감한 상황에 처했다. /더팩트DB

최현석 "사문서위조? 나는 사인만 한 것"

[더팩트|문수연 기자] 최현석 셰프가 사문서위조에 가담했다는 의혹이 제기되자 그가 출연 중인 프로그램 측과 딸도 곤혹스러운 상황에 처했다.

tvN 예능프로그램 '수미네 반찬' 측은 17일 최현석이 사문서위조에 가담했다는 의혹이 보도되자 그의 향후 출연과 관련해 "아직 상황 예의주시 중"이라고 밝혔다.

그가 출연하고 있는 또 다른 프로그램인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측 역시 "해당 이슈와 관련해 사실 확인 중"이라며 말을 아꼈다.

최현석의 딸은 이날 오전까지도 전체 공개였던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돌연 비공개로 전환했다.

누리꾼들은 최현석 딸이 휴대전화 해킹과 사문서위조설이 불거진 그의 아버지를 의식해서 비공개로 전환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하고 있다.

최현석은 사문서위조설에
최현석은 사문서위조설에 "나는 사인만 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더팩트DB

앞서 디스패치는 17일 최현석이 사문서위조 사건에 연루됐다며 "전 소속사(플레이팅컴퍼니) 재무이사 A 씨 등이 주도한 '매니지먼트 계약서 위조'에 가담한 정황도 드러났다"고 보도했다.

또한 휴대전화 해킹 및 사생활 유포 협박 피해를 입었다는 의혹도 함께 제기됐다.

최현석은 사문서위조 혐의 관련 전 소속사 측에 "A씨 등이 위조를 했다. 나는 사인만 한 것"이라며 "(변호사에게 알아보니) 사인만 한 건 벌금 정도 나온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92226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