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남규리-김연지, 씨야 재결합 무산 공식화…"소속사 간 합의 못 해"
기사작성: 2020-11-25 19:12:23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올해 초 '완전체'로 컴백하겠다고 밝혔던 여성 3인조 발라드 그룹 씨야의 재결합이 불발됐다.


25일 남규리 측은 "씨야의 재결합을 위해 노력했으나, 각 소속사가 활동에 대한 합의가 이뤄지지 못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남규리는 현재 소속사가 없고 드라마 촬영은 12월 초 끝날 예정이라 씨야의 활동에 지장이 없다"면서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김연지 측도 "프로젝트 성사를 위해 당사와 김연지는 적극적으로 프로젝트 진행에 모두 참여하였으나, 세 소속사 간 의견 조율이 쉽지 않아 프로젝트 진행 중단에 합의했다"고 말했다.


이어 "믿고 기다려주신 팬들에게 안타까운 소식 전해드려 죄송할 따름"이라고 사과했다.


리더 이보람 측은 아직까진 입을 열지 않고 있다.


한편 씨야는 2006년 '여인의 향기'로 데뷔해 '미친 사랑의 노래', '사랑의 인사', '구두', '슬픈 발걸음', '그래도 좋아', '정' 등의 히트곡을 냈다.
그러나 2011년 1월 마지막 무대를 끝으로 해체했다.


그러다 지난 2월 JTBC '슈가맨3'에 출연하면서 화제가 됐다.
이 당시 재결합 요청이 있었고, 지난 3월에는 "세 멤버들과 회사들이 모여 여러 차례 재결합 관련 이야기를 나누었다"면서 올해 4∼5월 중 프로젝트 앨범을 발표할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