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유해준, 독보적 감성 자작곡 '너를 못잊어' 발표
기사작성: 2020-10-21 11:06:01
싱어송라이터 유해준이 21일 오후 6시 새 싱글 '사랑하니까'를 발표한다. /청엔터 제공
싱어송라이터 유해준이 21일 오후 6시 새 싱글 '사랑하니까'를 발표한다. /청엔터 제공

'너를 못잊어'와 '그대가 있어 행복했다' 2곡 수록

[더팩트 | 정병근 기자] 싱어송라이터 유해준이 감성 충만한 곡으로 돌아온다.

독보적인 감성으로 시대를 노래하는 유해준이 21일 오후 6시 새 싱글 '사랑하니까'를 발표한다. 타이틀 곡 '너를 못잊어'와 수록 곡 '그대가 있어 행복했다' 총 2곡의 자작곡을 수록했다.

타이틀 곡 '너를 못잊어'는 한층 더 깊어진 가사와 유해준 특유의 허스키하면서 애절한 목소리가 듣는 이로 하여금 진한 감동을 불러 일으킨다. 많은 사랑을 받았던 '미치게 그리워서', '왜 이렇게 난 니가 보고 싶은지' 등을 잇는 발라드 곡이다.

'그대가 있어 행복했다'는 하루하루 열심히 살아가지만 인생 뜻대로 되지 않고 외롭고 힘들기만 한 세상 속에 사랑하는 그대가 있기에 좌절하지 않고 다시 힘을 내 살아간다는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힘들고 지친 이들에게 응원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특히 흑인 블루스 음악을 듣는 듯 한 리듬감이 특징으로 기존에 유해준이 선보인 적 없는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유해준이 곡의 악기 파트를 모두 직접 연주했다는 점도 감상 포인트다.

남성 듀오 캔 출신인 유해준은 작곡가로 활동하며 박완규 '천년의 사랑', 박상민 '지중해', '무기여 잘 있거라', 캔 '가라가라', 정재욱 '잘가요', 클릭비 '백전무패' 등 한 가지 장르에 국한되지 않는 폭 넒은 음악 스펙트럼을 보여줬다.

또 '단 하나의 사랑', '나에게 그대만이', '미치게 그리워서', '왜 이렇게 난 니가 보고 싶은지' 등 명품 발라드 자작곡을 가창한 싱어송라이터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