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이태원 클라쓰' 원작자 거부감에 홍준표 측 '홍새로이' 홍보물 삭제
기사작성: 2020-04-07 21:33:01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홍준표 전 대표의 무리수?
웹툰 ‘이태원 클라쓰’ 원작자이자 동명의 드라마 대본을 집필한 조광진(33) 작가가 7일 자신의 작품이 선거 운동에 활용되는 데 대해 거부감을 나타내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측은 관련 게시물을 자진 삭제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조 작가는 이날 SNS에 “저작권자인 나는 ‘이태원 클라쓰’가 어떠한 정치적 성향도 띠지 않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조 작가의 이러한 입장은 대구 수성을 선거구에 무소속 출마한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의 전신) 대표를 겨냥한 것으로 해석된다.

홍 전 대표는 최근 SNS에서 ‘이태원 클라쓰’를 ‘수성을 클라쓰’로, 주인공 박새로이를 ‘홍새로이’로 패러디한 홍보 게시물을 잇달아 올렸다.
웹툰이 연재된 플랫폼 카카오페이지 측은 “(홍 전 대표 측과) 사전 협의가 있지 않았다”면서 “조 작가는 ‘이태원 클라쓰’ IP(지적재산)가 정치활동이나 이익활동에 활용되지 않았으면 하는 입장”이라고 전했다.
이에대해 홍 전 대표 측 관계자는 “해당 홍보물은 홍 전 대표의 지지자들이 제작한 것으로, 선거캠프 SNS팀이 홍 전 대표 인스타그램 계정에도 게시했다”면서 “오늘 ‘이태원 클라쓰’ 작가가 거부 의사를 밝힌 뒤 작가의 의견을 존중해 관련 게시물을 자진해서 모두 내렸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최근 종영한 JTBC ‘이태원 클라쓰’는 불의에 타협하지 않는 청년 박새로이가 요식업계 대기업을 상대로 복수를 펼치는 드라마로, 최고시청률 16.5%(닐슨코리아)를 달성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whice1@sportsseoul.com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10142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