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최송현♥이재한, 영화같은 웨딩화보 공개…12월 초 성당 결혼식
기사작성: 2020-11-27 10:50:01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배우 최송현과 연인 이재한의 웨딩 사진이 공개됐다.

27일 원규 식스플러어 스튜디오는 배우 최송현이 연인 이재한과의 결혼 소식과 함께 영화 같은 웨딩 사진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MBC 예능 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 첫 만남부터 결혼 허락을 받기까지의 과정을 진솔하게 보여주며 “운명커플”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예비 신랑 이재한은 3살 연상의 스쿠버다이빙 강사이며 두 사람은 2019년 필리핀의 한 섬에서 수중 촬영 대회를 통해 처음 만났다.
2015년 다이빙 강사 자격증을 취득한 최송현은 직접 촬영한 수중 영상을 편집해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었고 다이빙과 수중 영상에 대한 두 사람의 같은 관심사를 바탕으로 연인이 되었다.


모든 결혼절차를 간소화한 두 사람이 제대로 하고 싶었던 단 한 가지가 바로 웨딩 사진 촬영이었다고 한다.
촬영 전 두 사람은 웨딩 사진 같지 않은 웨딩 사진을 찍고 싶어했고 의상, 소품, 포즈, 사진의 색감과 분위기까지 모두 체크하고 준비한 후 이틀 동안 촬영을 진행했다.

원규 식스플로어 스튜디오에서는 “일반적으로 스튜디오 촬영을 힘들어하는 예비신랑들이 많은데, 비연예인인 예비신랑 이재한은 낯선 촬영 환경에 금방 적응하고 몰입해 놀라웠고 이틀째 촬영이 끝난 후에는 너무 아쉬워했다.
촬영 내내 예비신랑이 어색하지 않도록 밝은 분위기를 만들고 끊임없이 애정 표현을 하는 최송현의 모습도 좋은 사진으로 표현되었다”고 전했다.



한편 최송현과 이재한은 12월 초 서울의 한 성당에서 가족과 혼배성사의 증인만 참여하는 결혼식을 비공개로 진행한다.

eunjae@sportsseoul.com
사진|원규식스플로어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