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화성시, 전국 최초 재난생계수당 접수 시작 하루 만에 첫 지급
기사작성: 2020-03-26 14:03:53

발안상인연합회가 재난생계수당을 접수받고 있다[사진=화성시 제공]


화성시가 25일 소상인 112곳에 재난생계수당 1억1천2백만원을 지급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24일 접수를 시작한지 단 하루 만에 지급된 것으로, 코로나19 관련 재난수당이 실제 대상자에게 지급된 곳은 화성시가 전국 최초다.
통상 단순 민원도 처리까지 5일 이상 걸리는 것을 고려하면 이번 조치는 파격적이다.
시는 상시접수·지급 체계 구축으로 최대한 신속하게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신청인이 영업활동에 방해받지 않고 오랜 시간 기다리지 않도록 대리 신청도 받고 있다.
민간단체도 자발적으로 접수 신청에 도움을 주며 신속지급에 힘을 보태고 있다.
25일부터 발인상인연합회는 별도 공간을 확보해 지역 상인들을 대상으로 일괄 접수를 받고 있다.
시는 대상별로 시기를 구분해 접수 받는다.
1차 신청은 내달 5일까지 전년 동기 2월 대비 매출이 10% 이상 감소한 소상인이, 2차 신청은 내달 6~19일 3월 대비 매출이 10% 이상 감소한 소상공인이 대상이다.
내달 20일부터는 영업경력 1년 미만과 1차·2차 기간에 신청하지 못한 소상공인이 대상이다.
대상자는 월 100만원을 현금으로 지급 받으며, 위기 상황이 지속되면 긴급지원심의위원회 결정을 거쳐 1회 연장돼 최대 20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신청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온라인(https://open.gdoc.go.kr/index.do)으로 하면 된다.
서철모 시장은 “지금과 같은 위기상황에는 지원규모도 중요하지만 신속한 지급이 우선 ”이라며, “한시라도 빠른 지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화성)김문기 기자 kmg1007@ajunews.com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