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우체국 방문소포서비스도 '비대면'
기사작성: 2020-06-30 12:00:00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다음달부터 비대면 '우체국방문소포서비스'를 제공하고 이용요금도 인하한다고 30일 밝혔다.


방문소포서비스는 소비자가 우체국에 직접하지 않아도, 집배원이 소비자의 집을 찾아가 소포를 접수하는 서비스다.
우정사업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서비스를 도입했다.


소비자는 우체국 앱이나 인터넷우체국에서 접수정보, 물품정보, 보관장소(문앞, 택배함, 경비실 등)를 입력한 뒤 사전 결제하면 집배원이 지정된 장소에서 보관된 소포를 수거해 배달한다.


우정사업본부는 이 서비스를 도입하면서 요금도 낮췄다.
비대면 접수를 이용하면 500원 할인 혜택을 준다.
방문소포 서비스의 이용요금도
구간별로 최대 2000원까지 인하했다.
방문접수 서비스의 경우 전국 어디서나 쉽게 이용하도록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기도 했다.


박종석 본부장은 "최근 비대면 문화 확산에 따라 우체국 방문소포 서비스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선했다"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우편서비스 제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용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우정사업본부 홈페이지, 우체국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life&no=3851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