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IPTV 최초 해외 진출 성공 "태국 찍고 전 세계로"
기사작성: 2020-11-26 12:06:01
KT 임직원들이 KT 광화문빌딩에서 태국 3BB사와 화상회의를 연결해 IPTV 론칭 순간을 축하하고 있다. /KT 제공
KT 임직원들이 KT 광화문빌딩에서 태국 3BB사와 화상회의를 연결해 IPTV 론칭 순간을 축하하고 있다. /KT 제공

IPTV 플랫폼 첫 해외 수출 사례…'태국 3BB GIGATV' 상용 출시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KT는 태국 3BB TV사에 올레TV 플랫폼 기술을 제공해 개발한 '3BB GIGATV'를 상용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태국 3BB TV의 IPTV 상용화는 KT가 IPTV와 OTT 솔루션, 콘텐츠 전송망 최적화 기술, 광고 및 추천 검색 서비스, 엔드 투 엔드 품질관리 등 IPTV 사업 전반에 관한 기술과 플랫폼을 제공한 결과다.

사업 규모는 240억 원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기업들의 글로벌 수출이 무산되는 상황에서도 비대면 협업을 통해 한국 IPTV의 글로벌 첫 진출 성공이라는 성과를 이뤄냈다. 15개월 동안 200여 명의 인력이 투입됐으며, 방역을 이유로 현지 출입국이 제한된 상황에서 11개 파트너사와 화상회의, 원격제어 등의 기술로 시장 조사와 컨설팅, 플랫폼 개발, 시스템 테스트 등을 진행했다.

시장 조사를 통해 태국 현지 상황을 고려한 맞춤형 기능도 추가했다. 가족 구성원 4명 이상이 대부분인 태국 가정환경을 반영해 하나의 TV에서 개인화 ID를 6개까지 만들 수 있도록 했으며, 열대성 폭우가 순간적으로 발생하는 태국 기후 특성상 네트워크 환경이 불안정할 때를 대비해 화질을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도록 했다. 또 HBO 등 여러 개의 OTT를 함께 시청하는 현지 동향을 파악해 추가 로그인 없이 IPTV에서 OTT들에 접근할 수 있는 UI를 적용했다.

태국 현지 가정에서 가족들이 KT 올레TV 플랫폼이 적용된 '3BBTV GIGATV'를 시청하고 있다. /KT 제공
태국 현지 가정에서 가족들이 KT 올레TV 플랫폼이 적용된 '3BBTV GIGATV'를 시청하고 있다. /KT 제공

850만 가입자를 둔 올레TV 플랫폼의 운영 역량도 이식했다. 3BB TV의 안정적 서비스 운용을 위해 한국의 KT 미디어운용센터에서 원격으로 서비스 감시와 시스템 관리 등 관제 업무를 지원하며, 향후 관리를 대행하는 '매니지드' 서비스로 확장할 계획이다.

KT는 코로나19로 인한 글로벌 미디어 산업의 성장과 비대면 글로벌 협력 경험을 기회로 삼아, 이번 태국 IPTV 상용화를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속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수폿 산얍피시쿨 태국 3BB TV 사장은 "'3BB GIGATV'가 차별화되고 혁신적인 IPTV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앞으로 태국 미디어 시장이 지속 성장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윤영 KT 기업부문 사장은 "이번 사업은 KT뿐만 아니라 국내 미디어 솔루션과 셋톱박스 업체 등 미디어 각 분야 전문 중소 파트너사들과 동반 진출해 이룬 성공적인 상생협력 모델"이라며 "태국 IPTV 사업수행을 통해 얻은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동남아 주변국과 전 세계로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rocky@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