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갤럭시S21' 조기 등판하나…렌더링 이미지 벌써 등장
기사작성: 2020-10-19 11:00:02
삼성전자 차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21'의 렌더링 이미지가 공개됐다. /온리크스 트위터 캡처
삼성전자 차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21'의 렌더링 이미지가 공개됐다. /온리크스 트위터 캡처

삼성 '갤럭시S21' 내년 1월 공개 전망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삼성전자 차기 '갤럭시S' 시리즈인 '갤럭시S21'을 놓고 조기 등판설이 제기되고 있다.

18일(현지시간) 샘모바일 등 외신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내년 1월 초 '갤럭시S21'을 공개한다. 신제품 출시는 1월 말 또는 2월 초가 예상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통상 2월 '갤럭시 언팩' 행사를 열고 상반기 신제품을 공개해왔다. 그러나 애플 '아이폰12'를 견제하는 동시에 화웨이가 부진한 틈을 타 시장 점유율을 빠르게 끌어올리려는 전략으로 조기 등판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는 것이다.

또한, 전략 스마트폰과 폴더블폰 신제품을 순차 공개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두 제품 간 경쟁을 피하기 위함이다. 삼성전자는 올해 상반기 '갤럭시 언팩'을 통해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20' 시리즈와 폴더블폰 '갤럭시Z플립'을 동시에 내놓은 바 있다.

이날 '갤럭시S21'의 렌더링 이미지도 공개됐다. 온리크스가 올린 '갤럭시S21' 렌더링을 살펴보면, 전작 '갤럭시S20'과 동일하게 펀치홀(카메라 구멍을 남긴 상태)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6.2인치 화면에 얇은 베젤을 채택했으며, 크기는 가로, 세로, 두께 기준 71.2x151.7x7.9㎜다.

특히 '카툭튀(카메라 돌출 현상)' 현상이 완화된 후면 카메라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갤럭시S21'의 후면 트리플 카메라는 수직 배열돼 왼쪽 상단 모서리에 붙어 있다. 후면 카메라가 모서리와 약간 거리를 두고 탑재된 기존 삼성전자 전략 스마트폰의 디자인과 다소 차이가 있다.

당초 업계에서는 '갤럭시S21'에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상징인 S펜이 탑재될 것이라는 예상이 있었다. 그러나 렌더링에는 S펜 수납공간으로 보이는 부분이 발견되지 않았다.

rocky@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