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김정은 고모 김경희, 남편 장성택 처형 6년 만에 공개 활동
기사작성: 2020-01-26 10:18:01
북한 노동신문은 26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설명절 기념 공연 관람 보도에서 고모인 김경희(동그라미) 전 노동당 비서도 동석했다고 전했다. 김경희는 2013년 12월 처형당한 장성택의 부인으로 사망설이 돌았던 인물이다. / 노동신문·뉴시스
북한 노동신문은 26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설명절 기념 공연 관람 보도에서 고모인 김경희(동그라미) 전 노동당 비서도 동석했다고 전했다. 김경희는 2013년 12월 처형당한 장성택의 부인으로 사망설이 돌았던 인물이다. / 노동신문·뉴시스

김정은·리설주 부부 사이 앉은 김경희, 건재함 과시

[더팩트ㅣ이철영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고모이면서 2013년 12월 처형당한 장성택의 부인으로 사망설이 돌았던 김경희 전 노동당 비서가 6년여 만에 북한 매체에 등장했다.

26일 노동신문은 "김정은 동지께서 리설주 여사와 함께 1월 25일 삼지연극장에서 설 명절 기념공연을 관람하시었다"고 보도했다.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김경희는 김 위원장과 리설주의 왼쪽 옆자리에 앉으며 건재함을 보였다. 또, 김경희의 왼쪽에는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이 자리했다.

신문은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과 김경희, 리일환 당 부위원장, 조용원 당 제1부부장, 김여정 당 제1부부장, 현송월 삼지연관현악단장 등도 공연장에 자리했다고 밝혔다.

주목할 인물은 남편 장성택 처형 이후 존재를 드러내지 않았던 김경희 당 부위원장이다. 김 위원장의 고모이기도 한 김경희는 2014년 12월엔 사망설, 2015년엔 김정은의 지시에 의한 독살설 등이 외신에 보도된 바 있다.

cuba20@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4941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