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시황] 상향 곡선 코스피…2140선 회복
12일 국내증시가 일제히 상승하며 상승장에 머물렀다. / 더팩트 DB
12일 국내증시가 일제히 상승하며 상승장에 머물렀다. / 더팩트 DB

기관·외국인 차익시현 위해 매도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국내 증시가 일제히 상승했다.

12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6.85포인트(0.79%) 하락한 2140.94에 거래를 마쳤다. 전 거래일(2124.09)보다 7.17포인트(0.34%) 오른 2131.26로 출발한 지수는 대부분 상승장에 머물렀다.

코스피 지수는 글로벌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미·중 무역협상이 잘 진행되면 일부 관세를 철회할 수 있다는 무역협상 기대감에 상승하며 출발했다. 다만, 시장의 정상적 회복은 미중-정상회담 일정이 발표될 때까지 기다려야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시장의 반등은 미-중 정상회담 일정이 발표될 때까지 지연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분석했다.

이날 지수는 개인이 홀로 488억 원을 매수하며 지수를 끌어 올렸다. 반면,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665억 원, 90억 원을 내다 팔며 상승폭을 제한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날 대비 16.83포인트(0.79%) 오른 2140.92로 마감했다. /네이버 캡처
이날 코스피는 전날 대비 16.83포인트(0.79%) 오른 2140.92로 마감했다. /네이버 캡처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대부분 상승했다. 삼성전자(1.94%), SK하이닉스(2.34%), 삼성전자우선주(0.94%), 현대차(1.62%), 현대모비스(1.24%), LG화학(0.16%), 신한지주(0.58%)는 강세로 장을 마쳤다. 반면 네이버(-0.61%), 삼성바이오로직스(-0.38%), 셀트리온(-0.27%)는 하락했다.

업종별로도 등락이 엇갈렸다. 항공사, 종이와목재, 핸드셋, 반도체와반도체장비,게임엔터테인먼트 등은 상승했지만, 문구류, 에너지장비및서비스, 사무용전자제품, 가구 등은 하락 마감했다.

이날 코스닥도 상승 곡선을 그렸다.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77포인트(0.57%) 오른 665.14로 마감했다. 이날 코스닥 지수는 내내 상승장에 머물렀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41억 원, 372억 원을 매수했다. 반면 개인은 차익시현을 위해 420억 원을 팔며 상승 폭을 제한했다.

jsy@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45936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