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바른미래당 당권파 "유승민, '안철수 팔기' 즉각 중단하라"
12일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최근 비당권파 모임 변혁 대표로 신당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유승민 의원을 향해
12일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최근 비당권파 모임 변혁 대표로 신당창당을 주도하고 있는 유승민 의원을 향해 "안철수 팔기를 중단하라"고 목소리 높였다. /국회=문혜현 기자

김정화 대변인 "수구 세력이 안철수 언급 어불성설"

[더팩트|국회=문혜현 기자] 바른미래당 당권파는 12일 신당 창당을 기획하고 있는 비당권파 모임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을 향해 "'안철수 팔기'를 즉각 중단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정화 바른미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과거로 회귀하고자 하는 수구 세력이 미래를 위해 헌신 중인 안철수 전 대표를 언급하는 것 자체가 어불성설"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는 최근 유승민 변혁 대표가 안철수 전 대표와 관련해 "필요하다면 안 전 대표를 만나기 위해 미국뿐 아니라 지구 끝까지 갈 생각"이라고 발언한 것을 두고 '선긋기'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김 대변인은 "'개혁 보수'를 참칭하며 '수구 본심'을 드러낸 유승민, '변혁'보다 '변절'이 더 어울리는 유승민"이라며 "이라며 "5·18, 친일과 탄핵의 역사를 부정하며, 세 불리기만 골몰하는 자유한국당과 통합을 추진하는 유승민 대표의 수준도 결국 딱 그 정도"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김 대변인은 "안 전 대표의 당적은 '바른미래당'"이라며 "안철수는 안철수의 길을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moone@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45937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