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경영난' 두산중공업, 1조 원 대출…재무구조 개선 목적
기사작성: 2020-03-26 18:48:01
두산중공업이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으로부터 1조 원 규모의 대출 약정을 맺었다고 26일 공시했다. /더팩트 DB
두산중공업이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으로부터 1조 원 규모의 대출 약정을 맺었다고 26일 공시했다. /더팩트 DB

'대주주' ㈜두산이 주식·부동산 등으로 대출 담보

[더팩트ㅣ이한림 기자] 경영난을 겪는 두산중공업이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1조 원을 대출받는다.

두산중공업은 한국산업은행, 한국수출입은행과 1조 원 규모의 차입신청 및 계약체결을 위한 이사회를 개최하였다고 26일 공시했다. 담보는 두산중공업의 대주주인 ㈜두산이 맡는다. ㈜두산이 보유한 두산중공업 보통주식을 비롯한 주식이나 부동산 등을 담보로 제공할 계획이다.

두산중공업에 따르면 이번 대출 약정의 원인을 당초 두산중공업의 대주주인 ㈜두산으로부터 두산메카텍㈜를 현물출자 받아 자본을 확충하고 고정비 절감을 위해 최근 명예퇴직을 실시하는 등 경영정상화를 위한 자구적 노력에도 코로나19 여파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게 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두산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대출을 발판 삼아 당초 계획했던 재무구조 개선을 보다 원할하게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빠른 시일 내 재무구조 개선활동을 마무리하고 대출금액을 상환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2kuns@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65395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