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文대통령 앞에서 "국가 있다는 것 느꼈다" 감사 전한 이철우 경북지사 (종합)
기사작성: 2020-04-01 16:20:12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미래통합당 소속인 이철우 경북지사가 1일 문재인 대통령을 만난 자리에서 "이번에 국가가 있다, 정부가 있다는 것을 느꼈다"고 말했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1일 문 대통령이 구미산업단지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느낀 점을 말해 달라고 하자 이 지사가 이렇게 말했다고 설명했다.



이 지사는 마스크 부족 문제를 면 마스크를 통해 해결했다는 점과 대구 지역 환자를 경북 쪽에서 수용한 것 등을 설명하며 중앙정부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경북이 코로나19 국면에서 걱정이 컸던 지역인데 빠르게 진정이 됐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극복의 요체는 고용과 일자리라면서 현장에서 느끼는 기업 애로사항을 신속히 해결하는 게 위기 극복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와 기업이 적극 협력할 때 지금의 위기는 기회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67636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