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TF매매동향] 외국인, 'LG화학' 사고 '삼성전자' 팔았다
기사작성: 2020-09-25 17:12:02
25일 코스피는 개인과 기관 매수에 소폭 반등했다. 코스닥에서는 외국인이 매수하면서 반등에 성공했다. /더팩트 DB
25일 코스피는 개인과 기관 매수에 소폭 반등했다. 코스닥에서는 외국인이 매수하면서 반등에 성공했다. /더팩트 DB

LG화학 479억 원 매수·삼성전자 552억 원 매도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25일 코스피는 개인과 기관 매수에 소폭 반등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160억 원, 754억 원을 사들였고 외국인은 901개억 원을 팔아치웠다.

코스닥에서는 외국인이 매수하면서 반등에 성공했다. 외국인이 홀로 640억 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개인과 기관은 각각 23억 원, 392억 원을 순매도했다.

외국인투자자의 코스피시장 최대매수는 LG화학으로 향했다. 외인은 LG화학 479억 원, KB금융 256억 원, 셀트리온 226억 원, 넷마블 189억 원을 사들였다.

반면 삼성전자는 552억 원을 팔았다. 이어 SK케미칼 338억 원, 삼성전자우 331억 원, LG유플러스 105억 원 순으로 순매도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105억 원), 제넥신(77억 원), 알서포트(64억 원)를 사고, 에이치엘비생명과학(59억 원), 천보(39억 원), 테스(39억 원)는 팔았다.

기관투자자는 LG전자에 254억 원을 사들였다. 또한 포스코 165억 원, 삼성전기 138억 원, 삼성SDI 117억 원 순으로 매수했다. /한국거래소 제공
기관투자자는 LG전자에 254억 원을 사들였다. 또한 포스코 165억 원, 삼성전기 138억 원, 삼성SDI 117억 원 순으로 매수했다. /한국거래소 제공

기관투자자는 LG전자에 254억 원을 사들였다. 또한 포스코 165억 원, 삼성전기 138억 원, 삼성SDI 117억 원 순으로 매수했다.

반면 삼성전자는 125억 원을 팔아치웠다. 또한 넷마블 75억 원, 한국전력 47억 원을 순매도했다.

이날 시가총액 상위종목은 대부분 상승했다. 삼성전자(+0.17%), 네이버(+0.34%), 삼성바이오로직스(+0.30%), LG화학(+2.62%), 삼성전자우(+0.80%), 셀트리온(+3.40%), 삼성SDI(+0.49%)가 올랐다. 반면 SK하이닉스(-1.66%), 현대차(-0.87%), 카카오(-0.14%)는 내렸다.

pkh@tf.co.kr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135758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