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홍준표 "유시민, 내년 총선은 '탄핵 세력' 마지막 청산 예측"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유시민 전 장관이 내년 총선은 탄핵당한 세력들에 대한 마지막 청산 작업을 하는 총선이 될 것이라고 단정했다"고 밝혔다. /이새롬 기자

"한국당, 아직도 탄핵 늪서 허우적…쇄신하고 총선 전략 수립해야"

[더팩트ㅣ허주열 기자]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16일 "유시민 전 장관(노무현재단 이사장)이 내년 총선은 탄핵당한 세력들에 대한 마지막 청산 작업을 하는 총선이 될 것이라고 단정했다"고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어제 오후 KBS에서 유 전 장관과 '정치합시다'라는 제목으로 토크쇼를 녹화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전 대표는 "유 전 장관의 예측이 맞는지 여부를 떠나 더불어민주당은 현재 치밀한 전략으로 당 쇄신도 하고 총선 전략도 짜고 있는데, 우리는 아직도 탄핵의 늪에서 허우적거리고 말 갈아탄 이들이 중심이 되어서 총선보다는 당권 수호에만 골몰하고 있어 참으러 걱정스럽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총선에서 지면 당권도 허공으로 날아가 버리는데, 자기 개인이 국회의원에 재당선되어 본들 무슨 의미가 있나"라며 "모두 하나 되어 쇄신에 동참하고, 총선 전략을 수립해야 한다. 내년 총선이야말로 체제 선택 전쟁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홍 전 대표와 유 전 장관의 토크쇼는 오는 22일 밤 10시 50분 방송될 예정이다.

sense83@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pol_eco&no=46069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