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롤챔스 스프링] SKT T1, 그리핀 3-0 제압…7번째 우승컵 획득
SK텔레콤T1이 13일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 스무살우리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결승전에서 세트 스코어 3-0으로 그리핀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덕인 기자
SK텔레콤T1이 13일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 스무살우리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스프링 결승전에서 세트 스코어 3-0으로 그리핀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덕인 기자

SKT T1, 압도적인 경기력 펼치며 롤챔스 스프링 우승

[더팩트ㅣ잠실실내체육관=이성락 기자] SK텔레콤T1(SKT T1)이 13일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 스무살우리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롤챔스) 스프링 결승전에서 세트 스코어 3-0으로 그리핀을 꺾고 7번째 우승컵을 차지했다.

1, 2세트를 무난히 따낸 SKT T1은 바텀 '탈리야·판테온' 조합에 맞서 다시 한번 단단한 조합을 꺼내 들었다. 그러면서도 탑라이너 '칸' 김동하에 리븐을 쥐어주며 싸움을 피하지 않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SKT T1은 초반부터 승기를 잡았다. 2분 '클리드' 자르반이 날카로운 바텀 갱킹(유리한 위치를 점하고 상대를 공격)으로 '테디' 이즈리얼에 1킬을 선물했다. 바텀에서 점수를 따내야 하는 그리핀 입장에서는 힘이 빠지는 상황이었다. 이후 그리핀은 바텀에서 다이브(상대 진영으로 뛰어드는 행위)를 시도하며 분위기 전환을 노렸고, SKT T1은 유연하게 대처했다.

물론 '소드' 아트록스가 '칸' 리븐을 솔로 킬 내고, '쵸비' 사일러스가 '클리드'를 끊어내는 등 그리핀의 공세는 매서웠다. 실제로 4대 4, 5대 5 대규모 한타(한방 싸움)에서 난타전이 벌어지며 승부는 예측할 수 없는 양상으로 흘러갔다.

그러나 킬과 데스를 주고받는 난타전 형국은 SKT T1에 유리하게 작용했다. '테디' 이즈리얼이 킬을 쓸어 담으며 사실상 '괴물'이 됐다. SKT T1은 22분 화염의 용을 놓고 벌어진 한타에서 이즈리얼의 활력을 앞세워 그리핀을 모두 잡아내고 바론 버프를 획득했다.

SKT T1은 '테디'만 노리고 들어온 그리핀을 상대로 완벽하게 받아치며 한타 대승을 또 한 번 이뤄냈고. 그대로 그리핀 진영으로 밀고 들어가 넥서스를 파괴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rocky@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sports&no=11993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