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순형 동점골' 성남, 강원과 1-1 무승부…3경기 무패
기사작성: 2020-05-23 19:22:01
강원 고무열. 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 강원FC와 성남FC가 승점 1씩 나눠가졌다.

강원과 성남은 23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3라운드에서 1-1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2라운드에서 상주에 일격을 당했던 강원은 승점 4로 6위에 올랐고, 성남(승점 5)은 1승2무로 무패 행진을 달렸다.

선제골은 강원이 넣었다.
전반 17분 역습 상황에서 김승대가 수비 뒤로 침투하던 고무열에게 패스를 내줬다.
고무열이 이를 지체하지 않고 오른발 슛으로 성남 골망을 흔들었다.
성남의 올시즌 첫 실점이었다.

실점을 했지만 성남도 만만치 않았다.
성남은 이날 22개의 슛을 시도할 정도로 강원을 괴롭혔다.
하지만 이광연이 버티는 강원의 수비도 견고했다.
결국 성남은 후반 10분에 결실을 맺었다.
후방 패스를 홍시후가 받아 돌파를 시도했고 임선영에게 패스를 내줬다.
그대로 날린 임선영의 슛은 강원 수비수를 맞고 튀어나왔다.
이를 권순형이 재차 밀어넣으며 동점골을 뽑았다.
성남은 이후에도 파상공세를 이어갔으나 추가골을 넣는 데는 실패했다.
강원도 김지현과 정석화를 투입하며 반격했으나 성남 골문은 열리지 않았다.

beom2@sportsseoul.com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sports&no=2654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