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미풍양속을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작성해주세요. [게시판 이용규칙]
단, 정치와 관련된 글은 이슈정치토론게시판, 질문글은 질문/요청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문재인 케어: 미국도 부러워하는 '건강보험보장 강화정책' 사람답게 살 권리 44
이름: 짠짜라~


등록일: 2017-10-13 14:07
조회수: 7276 / 추천수: 36


C0A8CA3D0000015DC5F9DA2A0011112C_P4.jpeg (44.3 KB)



문재인 케어. 모두 한번쯤 들어보셨죠? 바로 문재인 대통령이 발표한 '건강보험보장 강화정책'입니다.
의료비 지급을 건강보험으로 대부분 지원하여, 국민들이 지급하는 실의료비가 대폭 인하되는 의료정책으로, 계획대로 추진된다면 그야말로 세계적인 선진국형 의료체계가 완성되는 것이라 봅니다.
 

 

 

C0A8CA3D0000015DC5F9DA2A0011112C_P4.jpeg

 

우리는 그동안, 이명박에 이어서 박근혜 정부에서 추진되었던 '의료민영화'에 브레이크가 걸려서 많은 국민들이 가슴을 쓸어내렸지요. 문재인 정부가 야심차게 발표한 건강보험보장 강화정책인 일명 '문재인 케어'가 국민들에게 실질적으로 얼마나 혁명적인 대안이 될 수 있는지에 대해, 미국의 의료제도 특히 미국내 한국인들의 입장과 경험에 의거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미국 의료제도 문제의 본질은 '의료 민영화'.  '오바마 케어'를 무력화시키려한 트럼프

트럼프 대통령 취임후 지난달 7월에 '오바마 케어'로 알려진 저렴한 의료법 (Affordable Care Act) 을 무력화 시키려는 시도, 즉 트럼프 의료보험개혁안을 추진했지만 공화당이 과반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의회에서도 거부되었습니다. 통과되었다면 2700만명이 보험을 잃는데 15개주 주민이 2700만명에 달한다고 합니다. 특히나 공화당 지지세가 높은 와이오밍, 오하이오, 캔사스, 워싱턴디씨 등에서 오바마케어 혜택을 받는 유권자가 많다고 하지요. 
최근 미국의 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대다수의 미국인이 (2/3이상) 오바마 케어로 알려진 저렴한 의료법 (Affordable Care Act)을 유지하거나 수정하기를 원한다고 합니다. 


그럼 한국과 미국의 의료시스템 무슨 차이가 있을까요? 기본적으로 한국은 국가가 의료시스템을 장악 관리하고, 미국은 의료민영화가 이미 많이 진행되어 정부의 힘의 거의 미치지 못하고 있다는 차이입니다.
즉 한국은 국민건강보험공단등 정부기관에서 건강보험금, 가입자관리, 본인부담금 산정, 의료수가 등을 정하고 강제하는 것이고, 같은 조건의 환자라면 전국 어디서나 비슷한 의료서비스를 받는 것입니다. 


반면 미국은 한국처럼 단일화된 의료체계가 아닙니다. 수많은 의료보험회사와 의료기관이 각각의 환자정보관리, 진료 및 비용청구를 하기 때문에 국민들이 마치 다양한 선택권이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거대한 보험회사와 의료기관들에 비교해 미국 국민들은 철저히 약자의 위치에 서게 되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한가족의 의료보험비가 매달 60불정도 부터 3,000불 이상이 되는 경우도 있으며, 진료를 받으러 갈 때 내는 비용 또한 차이가 많습니다. 세분화된 의료기관마다 환자 관리를 따로 하기 때문에 본인분담청구서가 여러군데서 날아옵니다. 보험료는 계속 오르고 보장은 줄어드는 현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2. 의료보험이 없어 치료받지 못하는 미국인들. 미국인 개인파산의 60%는 의료비 과다지출

 

의료보험이 없어서, 또는 있어도 본인분담금 때문에 파산한 가정 얘기, 다쳐서 피를 흘리면서도 보험회사에 전화해서 보장을 얼마나 받을지, 자신의 분담금을 얼마정도 될지, 가까운 병원이 in-network인지 out of network인지 확인하느라 눈물까지 흘렸다는 얘기, 보험없이 현금으로 내면 500불이면 될 것을 의료보험으로 치료하면 병원에서 10배를 보험회사에 청구한다는 얘기 등 미국에서 의료보험에 관한 이야기들은 끝이 없습니다.


결론은 미국의료 시스템의 문제는 의료시스템을 민영화했다는 겁니다. 민간의료보험사와 민간의료기관은 수익율에 집중하게 되고, 정부가 의료가격 통제권을 완전히 상실한 점입니다. 또한 방대해진 의료관련 기업들의 힘이 여론을 주도하고, 의료법도 자신들에게 유리하게 제정하거나 개정까지 할 수 있게 되었다는 겁니다. 게다가 1965년에 제정된 국민사회보장법을 제정하면서 생긴 메디케이드, 메디케어의 부담이 고령화로 점점 커져가는 것입니다.

 

 


오바마 케어가 한국의 의료시스템을 본뜬거라는 이야기는 들어보셨지요? 충분히 그런 말이 나올 듯 합니다. 어쨌든 오바마 케어 덕분에 최저층등 의료서비스를 받아보지 못한 사람들이 최소한의 의료서비스를 받게 되었습니다. 오바마 케어 전에는 보험회사가 자신들의 약관을 이용해서 어떻게든 자신들에게 손해가 나는 환자는 치료 안해줄 수 있는 방법이 너무 많았습니다. 보험을 가지고 있음에도 보험회사가 '이건 타당하지 않으니 못해준다'하면 치료를 못 받는 경우도 허다했습니다. 치솟은 의료보험료 때문에 불평하는 국민들이 많고, 한국의 의료보험료 수준을 아는 한국교포들은 더더욱 불만이 많습니다. 

 

 

아플때 한국에 가서 검사도 하고 병을 고치고 왔는데, 외국인으로서 높은 치료비를 냈는데도 미국에서보다 훨씬 저렴하더라는 얘기는 너무나 많은 사례가 있습니다. 미국인들도 부러워하는 한국의 의료시스템, 이번 문재인 정부가 추진하려고 하는 건강보험 보장 강화정책이 완성된다면, 미래의 대한민국 최고의 상품, 최고의 자랑거리가 될 것입니다. 물러섬없이 추진되기를 바랍니다.



※ 
문재인 케어 의료비 감소부분 상세 내용은 아래 글을 참고해주세요.
문재인 케어 효과, 10월부터 대폭 인하되는 의료비 살펴보기  https://goo.gl/95fRVM
치매치료비 10분의1로 경감  https://goo.gl/96T3Jx  뇌혈관 수술비 2천만원에서 5백만원대로 https://goo.gl/HSzyyA
 

 

 

http://blog.naver.com/sunfull-movement/221115954734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5513311 ]

추천36

다른 의견 0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목록보기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notice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1043293
4732943   상추를 샀는데.... 10:07:27 2
4732942   우리나라 수비가 개판이 이유 10:07:24 6
4732941
 v용이v
  신한 판 기프트샵 투썸 아메리카노 2870원 팝니다. 10:06:55 17
4732940
 케미칼
  카누 이마트 100개 50%할인해서 9500원 행사하네요 10:06:42 52
4732939   나중에 손흥민에게 이강인이 있다면 10:06:33 42
4732938   문통이 수출주도국가에서 내수위주 국가로 전환하기 위해 최저임금 인상 했지만 ,힘들거... 10:06:25 57
4732937   거실에 왕지네가 돌아다니네요.. ㄷㄷ  3 10:06:10 107
4732936   어제 전쟁이었네요 ㅋㅋㅋㅋㅋㅋ  1 10:05:31 176
4732935   황의찬 선수를 조커로 돌리는게 낫지 않나요?  12 10:01:42 297
4732934   축구 국가대표도 오디션프로그램해서 국민투표로가야하나 ㅋㅋㅋ  6 10:01:19 201
4732933   리브는 로그인도 안되네요 ㅋㅋ  4 10:01:13 157
4732932   요즘 축협 아직도 이럴까요?  3 10:01:05 2 - 0 252
4732931
 볼뻘건
  안철수도 못하는 계산일듯...ㄷㄷ  8 09:58:55 657
4732930   욕먹을각오로 씁니다  20 09:58:41 908
4732929   미국 아디다스에서 가방샀는데 도난방지택 붙어있네요.  5 09:57:53 863
4732928   6월은 월드컵 때문에 기분 다 잡치네요  7 09:57:31 236
4732927   시의원은 '아무나' 하나, 32세 무직자 당선 미스테리  8 09:56:44 1 - 0 961
4732926   문재인 대통령 "우리나라 정치와 공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태도".jpg  3 09:56:42 4 - 0 307
4732925   박찬호 인스타그램..jpg  12 09:55:56 1 - 0 1628
4732924   제천 비례대표 시의원 논란  6 09:55:34 578
4732923   유라시아 대륙까지 철로로 달린다…북방경협 본격화 09:53:51 216
4732922   친구가 국대응원 안한다고 뭐라했었는데..  1 09:52:56 264
4732921
 Donor
  월드컵 이후가 더 문제죠  5 09:52:39 285
4732920   이러다 진짜 아시아티켓 줄어드는건아닌지 ㅋㅋ  25 09:51:43 790
4732919   월드컵 09:51:30 52
4732918   실비보험 청구건  3 09:50:57 412
4732917   홈플러스에서 쉬폰케익 천원  5 09:49:52 752
4732916   근데 월드컵 진짜 시큰둥한듯  11 09:47:59 746
4732915   히딩크도 아쉬운가 보네요  4 09:47:40 1020
4732914
 아길레온
  VAR 판독 차라리 배구나 테니스처럼 하는게 어떨련지...  15 09:47:37 569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