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미풍양속을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작성해주세요. [게시판 이용규칙]
단, 정치와 관련된 글은 이슈정치토론게시판, 질문글은 질문/요청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단독] 유시민 "암호화폐는 인간 어리석음 이용해 돈 뺏는 것" 65
이름: 마지막날에


등록일: 2018-01-13 07:06
조회수: 9491 / 추천수: 51





“암호화폐는 인간의 어리석음을 이용해 누군가가 장난쳐서 돈을 뺏어 먹는 과정이다.”

유시민 작가는 12일 중앙일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암호화폐 열풍에 대해 이렇게 경고했다. “투기 광풍의 또 다른 버전” “그야말로 미친 짓” “사기” 등의 격한 표현까지 써가며 최근 열풍을 비판했다.

 

유 작가는 “지금 고등학생들까지 자기 돈을 넣고 있다. 거품이 딱 꺼지는 순간까지 사람들은 사려들 것”이라며 “다 허황된 신기루를 좇는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전 세계 사기꾼이 여기에 다 모여있다. 지금 정부와 지식인과 언론들은 여기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분명히 내야 될 때”라고 강조했다.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은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고도 했다.

 

Q : 답답한 느낌이 드는가. A : 인간이 참 어리석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 인류 역사에서 수없이 되풀이됐던 투기 광풍이라고 본다. ‘17세기 튤립 버블의 21세기형 글로벌 버전’ 그 이상의 의미는 없다. 인간의 어리석음을 이용해 누군가가 지금 장난을 쳐서 돈을 뺏어 먹는 과정이다. 여기에 전 세계 사기꾼이 다 모여있다. 그런데 지금 우리나라 고등학생들까지 자기 돈을 넣고 있잖은가. 거품이 딱 꺼지는 순간까지 사람들은 살 거다. 그러면 맨 마지막에 잡고 있던 사람들은 망할 거다. 이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이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 이 메시지는 확실히 줘야 된다. 누가 권한 것도 아니고, 국가에서 제도로 시장을 만들어준 것도 아니잖나.
        
Q :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신중한 입장인 듯한데. A :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대충 다 팔고 다 나오도록 하는 게 정부가 할 일이다. 그리고 가상화폐 투자로 해외계좌로 돈 빠져나가는 것은 다 차단해야 된다. 정부가 이 광풍에서 시민 보호 조치를 아무것도 안 하면 정부 잘못이 될 수 있다. 그러니까 정부와 지식인과 언론들은 여기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지금 분명하게 내야 될 때다. 유 작가는 인터뷰 말미에 “투기 광풍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정부가 확실해 내야 한다는 것과, 쫄딱 망한 사람들이 정부를 원망할 권리는 없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재차 강조했다.
 
Q : 한국의 블록체인 기술을 더 발전시켜야 한다는 사람도 많다. A : 블록체인 기술과 관련해 우리나라가 자유를 안 주면 마치 4차 산업혁명에서 뒤지는 것처럼 얘기하는 언론 기사들이 넘치는데, 저는 그 사람들이 의심스럽다. 암호화폐를 띄워서 자기 이익 채우려고 하는 것 아닌가. 전국의 카지노를 다 열어주는 것과 뭐가 다른가. 제가 부정적으로 얘기하면 ‘꼰대다’ ‘새로운 4차 산업혁명을 모른다’ 얘기하는데 다 허황된 신기루를 좇는 것이다. 저는 이걸 부추기는 일부 언론들이 솔직히 수상하다. 이 사람들 다 거기에 돈 넣은 것 아냐, 그런 생각이 들 정도다.
 
Q : 이 사안은 투기자본 규제 측면의 관점과 블록체인 산업 진흥 측면의 관점이 상충하는 것 같은데. A : 죄송한데 그런 주장들(산업진흥)은 다 사기라고 본다. 암호화폐는 경제학적 의미의 ‘마켓’도 아니고 그냥 엔지니어들의 아이디어로 나타난 수많은 이상한 장난감 갖고 사람들이 도박하는 거다. 돈이 벌린다는 소문 듣고 사람들이 불나방처럼 돈다발 들고 모여드는 거다.
 
사줄 사람 없으면 무너지는 시장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18-01-13 07:09:2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5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5626364 ]

추천51

다른 의견 0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목록보기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notice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573998
4518096   나이드니 인상도 더러워지는군여 13:13:51 11
4518095   네이버 페이 무슨일 있나요..?  2 13:13:02 102
4518094   슈가맨 추측....  1 13:12:44 106
4518093   저도 네이버 페이 탈퇴했어요  1 13:12:14 1 - 0 49
4518092   나경원의원 딸 성신여대 입학 조사해달라는 청와대 청원도 올라왓어요 ㅋㅋㅋ  1 13:12:07 1 - 0 98
4518091   레벨 8이 100포에 가입 20일 후 여야한다고 공지 써있는데 13:11:52 36
4518090   [테니스] 사나이라면 핫핑크지.gif  5 13:11:47 486
4518089   야동과 신발의 공통점 13:11:35 177
4518088   산체스 주급이 8억원이네요. 손흥민은 8천만원이던데  2 13:11:13 175
4518087   저도 페이탈퇴했습니다.  2 13:10:24 4 - 0 68
4518086   네이버 페이 탈퇴했어요. 13:10:14 2 - 0 80
4518085   의료원가서 내성발톱뽑으러 갈생각인데요  5 13:09:56 132
4518084   이 행동이 도움이 좀 되었으면하네요  1 13:09:26 1 - 0 133
4518083   (청와대) 네이버 댓글 조작 4만명 겨우넘겼네요  12 13:06:44 4 - 0 357
4518082   경축 조윤선 법정구속  2 13:06:23 337
4518081   조선일보 스킬 발동 13:06:22 298
4518080   "2014년 인천AG에 北선수단 왔지만 아무도 '평양 아시안게임'이라 안 불러"  1 13:05:31 5 - 0 414
4518079   저도 네이버페이 탈퇴인증입니다.  1 13:05:26 3 - 0 126
4518078   판사 블랙리스트 물타기에 급급한 수구찌라시와 매국당의 유착관계  5 13:05:25 2 - 0 210
4518077
 홀릭스터
  일본어 좀 하시는분?  3 13:05:16 343
4518076   집을 비운 사이 여자친구가 다녀갔다 - 펌  1 13:04:46 1335
4518075
 가비주군
  오 오션스 에이트 제작중이네요..  3 13:04:06 212
4518074
 매직키드™
  뽐뿌 사장은 참 좋겠네.  5 13:03:57 366
4518073   네이버 페이 진짜 잘 쓰는 사람  12 13:01:16 24 - 0 2680
4518072   20 30 투표가 무섭긴 하나보네요.  2 13:00:55 679
4518071   우원식 "한국당 평창올림픽 색깔론 공세는 '내로남불'"  1 13:00:19 4 - 0 194
4518070   북한은 왜 평창에 오려고 하나?.gisa  5 13:00:06 389
4518069   네이버 불매가... 가능한가요?  4 12:59:50 402
4518068   [청원진행중] 나경원씨 딸 성신여대 부정입학 조사해주세요  5 12:59:37 4 - 0 265
4518067   뽐뿌 VS 클리앙  4 12:59:22 491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