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미풍양속을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작성해주세요. [게시판 이용규칙]
단, 정치와 관련된 글은 이슈정치토론게시판, 질문글은 질문/요청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유시민 "암호화폐는 인간 어리석음 이용해 돈 뺏는 것" 111
이름: 이도대왕세종


등록일: 2018-01-13 08:59
조회수: 9532 / 추천수: 51





http://v.media.daum.net/v/20180113023055136



Q : 최근 암호화폐 열풍을 어떻게 보나. 

A : 그야말로 광풍이다. 미친 짓이다. 미친 짓. 전체가 다 ….


Q : 답답한 느낌이 드는가. 

A : 인간이 참 어리석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 인류 역사에서 수없이 되풀이됐던 투기 광풍이라고 본다. ‘17세기 튤립 버블의 21세기형 글로벌 버전’ 그 이상의 의미는 없다. 인간의 어리석음을 이용해 누군가가 지금 장난을 쳐서 돈을 뺏어 먹는 과정이다. 여기에 전 세계 사기꾼이 다 모여있다. 그런데 지금 우리나라 고등학생들까지 자기 돈을 넣고 있잖은가. 거품이 딱 꺼지는 순간까지 사람들은 살 거다. 그러면 맨 마지막에 잡고 있던 사람들은 망할 거다. 이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이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 이 메시지는 확실히 줘야 된다. 누가 권한 것도 아니고, 국가에서 제도로 시장을 만들어준 것도 아니잖나.


Q : 거래소 폐지 방침을 밝힌 박상기 법무장관 발언은 적절했다고 보는가. 
A : 제가 뭐라고 평할 것은 없을 것 같다. 정부에서 잘 대처할 것이다.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확정된 게 아니라고 했는데. 저도 보도만 보고 있다. 청와대에서 부처 간에 어떤 이견이 있고, 현재 어떤 아이디어를 갖고 이걸 지금 다루고 있고, 지금 어디까지 논의가 됐고 이런 건 정보가 아무것도 없다. 그래서 그(정부 혼선)에 대해선 판단할 수 없다.


Q : 이 사안은 투기자본 규제 측면의 관점과 블록체인 산업 진흥 측면의 관점이 상충하는 것 같은데. 

A : 죄송한데 그런 주장들(산업진흥)은 다 사기라고 본다. 암호화폐는 경제학적 의미의 ‘마켓’도 아니고 그냥 엔지니어들의 아이디어로 나타난 수많은 이상한 장난감 갖고 사람들이 도박하는 거다. 돈이 벌린다는 소문 듣고 사람들이 불나방처럼 돈다발 들고 모여드는 거다.


Q : 한국의 블록체인 기술을 더 발전시켜야 한다는 사람도 많다. 

A : 블록체인 기술과 관련해 우리나라가 자유를 안 주면 마치 4차 산업혁명에서 뒤지는 것처럼 얘기하는 언론 기사들이 넘치는데, 저는 그 사람들이 의심스럽다. 암호화폐를 띄워서 자기 이익 채우려고 하는 것 아닌가. 전국의 카지노를 다 열어주는 것과 뭐가 다른가. 제가 부정적으로 얘기하면 ‘꼰대다’ ‘새로운 4차 산업혁명을 모른다’ 얘기하는데 다 허황된 신기루를 좇는 것이다. 저는 이걸 부추기는 일부 언론들이 솔직히 수상하다. 이 사람들 다 거기에 돈 넣은 것 아냐, 그런 생각이 들 정도다.


Q :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암호화폐 규제 반대 글이 수만 건 올라있다고 한다.

A : 다 자기 돈 넣은 사람들이다. 돈 벌어야 되니까, (그런 글 썼다고) 저는 그렇게 본다.


Q :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신중한 입장인 듯한데. 

A :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대충 다 팔고 다 나오도록 하는 게 정부가 할 일이다. 그리고 가상화폐 투자로 해외계좌로 돈 빠져나가는 것은 다 차단해야 된다. 정부가 이 광풍에서 시민 보호 조치를 아무것도 안 하면 정부 잘못이 될 수 있다. 그러니까 정부와 지식인과 언론들은 여기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지금 분명하게 내야 될 때다. 유 작가는 인터뷰 말미에 “투기 광풍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정부가 확실해 내야 한다는 것과, 쫄딱 망한 사람들이 정부를 원망할 권리는 없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재차 강조했다.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5626412 ]

추천51

다른 의견 1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목록보기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notice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959050
4688392   르브론 8년 연속 파이널행 직전 ㄷㄷㄷㄷㄷ 11:54:37 3
4688391   르브론 파이널 가겠네요 ㄷㄷ  1 11:54:09 19
4688390   르브론 파이널 소리질러!!!!!  4 11:53:37 69
4688389
 하이쿰
  해지방어 1차에서...  2 11:52:06 141
4688388
 개도둑
  카카오페이 "소상공인도 'QR결제' 시작하네요..  1 11:51:49 161
4688387
 편안하안
  목욕탕에 특이한 외국인들  3 11:51:22 2 - 0 392
4688386   신들린 연기력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gif  8 11:49:50 1 - 0 1202
4688385   벌써부터 주한미군 철수 운운하면서 재 뿌리네요  2 11:49:42 341
4688384   근데 이 짤은 정말 명짤 아닌가요(feat. 혼수성태)  3 11:49:29 598
4688383   정의와 형평에 대해 특강하는 ㅋㅋㅋㅋㅋㅋ.jpg  7 11:49:08 394
4688382   [라리가 시선집중] 유럽 대항전 5년, 1회 빼고 우승 휩쓴 라리가 11:49:04 68
4688381   지방선거 끝나고 부분 개각 ... 국방부 장관 여가부 장관은 필히 교체를 ...  1 11:48:36 157
4688380   경기 지사 후보 말인데요  1 11:48:25 69
4688379   아이고....철수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8 11:46:35 879
4688378   한국당 "文대통령, 김정은과 한편 돼 미국에 맞서겠다?"  6 11:45:57 637
4688377   "성명서→수정요청"…젝스키스 프로필서 고지용 삭제된다  4 11:44:35 1 - 0 854
4688376   어머니 공장에 있는 나비 입니다.  9 11:44:14 1 - 0 1177
4688375   변희재 구속영장청구 근황.jpg  5 11:43:41 1127
4688374   이탈리아 정부가 출범 직전에 뒤집어졌군요 대혼란 유발  2 11:42:53 588
4688373   선거 다가오니 이런식으로 언플하는거 인가?..ㅋㅋ 11:39:27 277
4688372   테이텀 덩크로 멘탈 흔들  7 11:39:19 287
4688371
 맹순정
  솔직히 한반도에서 항모는 아니라고 봅니다  39 11:38:50 872
4688370   방탄소년단 빌보드200 1위가 영어권외로는 12년만이라네요  2 11:37:37 489
4688369   한국당, 약속 깨고 판문점선언 지지결의안 '보이콧'하기로  31 11:36:28 1773
4688368   나가서 일하고싶다.......  1 11:35:32 404
4688367   아베 "북미정상회담 실현 강력 기대...트럼프와 곧 통화"  20 11:34:17 671
4688366
 소화잘되는고기♡
  비례들은 왜 다 이래요?ㅋㅋㅋㅋ  6 11:33:02 852
4688365   바미당 박주선 "언론의 보수야당 지칭은 모독이고 명예훼손, 형사처벌도 감수해야"  6 11:32:40 440
4688364   가장 강력한 증거  14 11:31:51 2737
4688363   독사에 물린 손가락ㄷㄷㄷ  7 11:29:54 185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