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미풍양속을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자유롭게 작성해주세요. [게시판 이용규칙]
단, 정치와 관련된 글은 이슈정치토론게시판, 질문글은 질문/요청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유시민 "암호화폐는 인간 어리석음 이용해 돈 뺏는 것" 111
이름: 이도대왕세종


등록일: 2018-01-13 08:59
조회수: 9236 / 추천수: 51





http://v.media.daum.net/v/20180113023055136



Q : 최근 암호화폐 열풍을 어떻게 보나. 

A : 그야말로 광풍이다. 미친 짓이다. 미친 짓. 전체가 다 ….


Q : 답답한 느낌이 드는가. 

A : 인간이 참 어리석다는 것을 새삼 느낀다. 인류 역사에서 수없이 되풀이됐던 투기 광풍이라고 본다. ‘17세기 튤립 버블의 21세기형 글로벌 버전’ 그 이상의 의미는 없다. 인간의 어리석음을 이용해 누군가가 지금 장난을 쳐서 돈을 뺏어 먹는 과정이다. 여기에 전 세계 사기꾼이 다 모여있다. 그런데 지금 우리나라 고등학생들까지 자기 돈을 넣고 있잖은가. 거품이 딱 꺼지는 순간까지 사람들은 살 거다. 그러면 맨 마지막에 잡고 있던 사람들은 망할 거다. 이 투기판에 뛰어들었다가 돈 날린 사람들이 정부나 사회를 원망하지 말라, 이 메시지는 확실히 줘야 된다. 누가 권한 것도 아니고, 국가에서 제도로 시장을 만들어준 것도 아니잖나.


Q : 거래소 폐지 방침을 밝힌 박상기 법무장관 발언은 적절했다고 보는가. 
A : 제가 뭐라고 평할 것은 없을 것 같다. 정부에서 잘 대처할 것이다.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확정된 게 아니라고 했는데. 저도 보도만 보고 있다. 청와대에서 부처 간에 어떤 이견이 있고, 현재 어떤 아이디어를 갖고 이걸 지금 다루고 있고, 지금 어디까지 논의가 됐고 이런 건 정보가 아무것도 없다. 그래서 그(정부 혼선)에 대해선 판단할 수 없다.


Q : 이 사안은 투기자본 규제 측면의 관점과 블록체인 산업 진흥 측면의 관점이 상충하는 것 같은데. 

A : 죄송한데 그런 주장들(산업진흥)은 다 사기라고 본다. 암호화폐는 경제학적 의미의 ‘마켓’도 아니고 그냥 엔지니어들의 아이디어로 나타난 수많은 이상한 장난감 갖고 사람들이 도박하는 거다. 돈이 벌린다는 소문 듣고 사람들이 불나방처럼 돈다발 들고 모여드는 거다.


Q : 한국의 블록체인 기술을 더 발전시켜야 한다는 사람도 많다. 

A : 블록체인 기술과 관련해 우리나라가 자유를 안 주면 마치 4차 산업혁명에서 뒤지는 것처럼 얘기하는 언론 기사들이 넘치는데, 저는 그 사람들이 의심스럽다. 암호화폐를 띄워서 자기 이익 채우려고 하는 것 아닌가. 전국의 카지노를 다 열어주는 것과 뭐가 다른가. 제가 부정적으로 얘기하면 ‘꼰대다’ ‘새로운 4차 산업혁명을 모른다’ 얘기하는데 다 허황된 신기루를 좇는 것이다. 저는 이걸 부추기는 일부 언론들이 솔직히 수상하다. 이 사람들 다 거기에 돈 넣은 것 아냐, 그런 생각이 들 정도다.


Q :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암호화폐 규제 반대 글이 수만 건 올라있다고 한다.

A : 다 자기 돈 넣은 사람들이다. 돈 벌어야 되니까, (그런 글 썼다고) 저는 그렇게 본다.


Q : 청와대는 시장 혼란을 우려해선지 신중한 입장인 듯한데. 

A :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대충 다 팔고 다 나오도록 하는 게 정부가 할 일이다. 그리고 가상화폐 투자로 해외계좌로 돈 빠져나가는 것은 다 차단해야 된다. 정부가 이 광풍에서 시민 보호 조치를 아무것도 안 하면 정부 잘못이 될 수 있다. 그러니까 정부와 지식인과 언론들은 여기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지금 분명하게 내야 될 때다. 유 작가는 인터뷰 말미에 “투기 광풍에 뛰어들지 말라는 메시지를 정부가 확실해 내야 한다는 것과, 쫄딱 망한 사람들이 정부를 원망할 권리는 없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고 재차 강조했다.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freeboard&no=5626412 ]

추천51

다른 의견 1

  -목록보기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목록보기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notice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569645
4516174   강한군주  2 03:21:15 376
4516173   내일밤 눈오고 미세먼지 안녕~ 03:19:39 190
4516172   X파일 본 후 타인음식 못 먹겠는데  11 03:17:57 470
4516171   헉~ 한비야 할머니 결혼 하셨네요  9 03:16:35 752
4516170   어지러워서 고기시켜네요..  5 03:15:39 557
4516169   뽐뿌 네이버 참전한거 여초에서 반응 장난 아니에요  9 03:07:00 28 - 0 1887
4516168   우리흥 월드컵 경기력 미리 본듯햇네요 ㅎ  2 02:55:35 1 - 0 580
4516167
 미내다아
  하정우 신과함께ㅡ1987 2천만했네요ㅋㅋ  6 02:45:54 910
4516166   오늘 첫출근이라 두근 거려서 잠을 못자겠네요..  22 02:42:45 1 - 0 584
4516165   델리알리도 맨유정돈 갈수있으나 최고선수는 힘들지 않을까여  3 02:42:20 330
4516164   엔진오일 자가교환 프로젝트의 대장정을 마무리합니다.  14 02:40:28 4 - 0 638
4516163   돈벌기 참 쉽죠...잉  2 02:40:22 4 - 0 889
4516162   손흥민이 교체라니요ㄷ  10 02:31:48 884
4516161
 새하얀구름
  서버 운영체제 꼬였네요 쩝 ..  4 02:28:02 837
4516160   타 커뮤에서 새벽에 난리난 네이버 댓글이라네요  8 02:26:24 14 - 0 2696
4516159   네이버는 진짜 손 좀 봐줘야 합니다  3 02:21:29 1 - 0 431
4516158
 LakeLouise
  이번 일본여행 호텔 기대되네요  8 02:19:53 995
4516157
 저스트보닌
  충격과 공포의 먼나라이웃나라 결말.jpg  30 02:19:03 23 - 0 4177
4516156   박범계 의원 트윗 <사필귀정>  2 02:18:06 3 - 0 579
4516155   와..네이버 심각하네요  3 02:16:16 2 - 0 700
4516154   gsshop 적립금 못쓰고 날아갓네요  4 02:10:23 483
4516153   오로지 한국과 중국에서만 존재한다는 (자칭?) 스위스브랜드 ㅋ  15 02:09:49 1836
4516152   대통령한테 대놓고 개새끼라네요 ㄷㄷ  31 02:00:44 5 - 0 2736
4516151   미드 루머의 루머의 루머 보는 중인데 (노스포)  3 01:57:06 443
4516150   이거 바이럴일까요... 아님 진짜 개인적인걸까요..  1 01:55:46 468
4516149   네이버 시장 점유율 아직 높나요?  15 01:54:17 696
4516148   네이버 상위 뉴스 상황.jpg  1 01:50:38 4 - 0 1665
4516147   토트넘 자책골은 손흥민이 뺏긴볼이네여  2 01:50:01 946
4516146   나쁜 녀석들 이거 진짜 재미있네요  4 01:49:03 548
4516145   헉.. 인터넷 검색 하다 방금 알게된 사실..  4 01:48:46 1034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