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정치글을 포함하여 모든 주제를 자유롭게 공유하는 공간입니다.[정치자유게시판 이용규칙]
日, 이유도 안밝히고 2차보복 예고, 무비자 폐지 카드 꺼내나 15
이름: 코코초코볼


등록일: 2019-07-19 21:38
조회수: 918 / 추천수: 0





고노 "징용공 연계말라" 억지주장.. 무비자 손볼땐 도쿄올림픽에 타격
주한 日대사 본국소환 카드도 거론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오른쪽)가 19일 일본 도쿄 외무성 접견실에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을 만나 대화하고 있다. AP 뉴시스

【 도쿄=조은효 특파원】 19일 오전 10시20분께 일본 도쿄 외무성.

한·일 취재진에 둘러싸인 가운데 초치당한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가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의 선도발언에 이어 "일본의 일방적 조치로 양국 국민이 많은 어려움에 처해 피해를 입고 있다"며 한국 정부의 재판 불개입 입장을 발언하던 도중, 고노 외무상이 남 대사의 말을 자르고 끼어들어와 "구한말 출신 노동자문제(강제징용 문제)를 (경제보복 조치에) 연계하는 것은 하지 말아라. 그건 한국 여론에 이상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발끈했다.

고노 외무상의 이런 발언은 정치적 사안을 경제적으로 보복했다는 국제사회의 비판을 의식한 것으로 풀이된다. 일본 정부는 반도체·디스플레이 등 한국 기간산업의 핵심 소재로 쓰이는 에칭가스(고순도 불화수소) 등 3개 품목에 대해 수출규제 조치를 발동(7월 4일)한 지 보름이 지나도록 제대로 된 이유조차 밝히지 않고 있다.

당초 '애드벌룬 띄우기식'으로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세코 히로시케 경제산업상 등이 제기한 화학물자 대북 유출 의혹도, 한국 측이 따지고 들어가니 지금은 유야무야 한 발 뺀 상태다. 이런 상황에서 나온 "경제징용공 문제에 연계시키지 말라"는 일본 외교수장의 이날 발언은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려는 것이란 말로밖엔 설명이 되지 않는다.

외무성이 경제보복 조치가 징용공 문제 때문이 아니라는 항변에도 경제산업성 내부에선 "문재인정부가 계속되는 한 규제를 이어갈 수밖에 없다"는 얘기가 흘러나오고 있다. 이날 아사히신문은 "(우리의) 수출 관리보다 전 징용공 문제에 대한 한국쪽 대응이 수십배 지독한 행위"라며 문재인 정권이 계속되는 한 규제를 계속할 것이라는 경제산업성 간부의 말을 인용보도했다. 사실상 이번 수출규제가 징용배상 판결에 대한 보복조치임을 시인한 것이다.

고노 외무상은 이날 발표한 담화에서 한국이 국제법 위반 상태를 지속하고 있다며 "강제징용 문제를 시정하지 않으면 필요한 조치를 취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실상 추가 보복 조치를 시사한 것이다. 고노 외무상은 이날 남 대사 면담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향후 필요한 조치를 언제 어떻게 할지 일본 측의 생각을 공개하는 것은 거부하겠다"며 국제사법재판소(ICJ) 제소 등 향후 행보에 대해선 일절 말을 삼갔다.

강제징용 문제가 외교적으로 해결되지 않을 경우, 갈 수 있는 최종 경로로는 국제사법재판소행이 거론되나 한국 정부가 응하지 않으면 재판 관할권이 성립되지 않아 당장 취할 '필요한 조치'와는 거리가 있다.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의 경우 '한·미·일' 3각 공조체제를 강조하는 미국의 '역린'을 건드릴 수 있어 일본이 먼저 나서서 폐기하자는 입장은 내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때문에 무비자(사증) 제도를 손본다든지, 주한 일본대사 소환 등을 만지작거리고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일본 관광 2위국인 한국에 대한 무비자 제도 폐지는 도쿄올림픽이 열리는 내년에 관광객 4000만명을 유치하겠다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관광정책 목표에 타격이 불가피하다. 이로 인해 일본 정부가 신중을 기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더욱 일본 여행은 가지말아야겠습니다 ㅋㅋㅋㅋ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issue&no=162416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반대   
-목록보기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notice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2575960
notice
 관리자5
  [알려드립니다] 정치자유게시판 정식 운영에 대해 안내드립니다.  14 19/07/10 1 7780
173443   학생들이 얼굴가리고 마스크 쓰냐고 트집잡는 분들... 21:26:33 1
173442   조국 딸 나무위키 다시 열렸네요  1 21:25:15 48
173441   헐~~~설마 사실 아니겠죠? ㅋ 21:25:09 37
173440   靑, 양극화 최악 논란에 "고령화 탓···정책효과는 역대 최고"  2 21:23:42 42
173439   타 커뮤니티들은 성향이 어찌되나요??  4 21:23:04 55
173438   자한당 이거 실화인가요?  4 21:22:01 90
173437   조국 공수처가 그렇게 무섭나  5 21:21:44 68
173436   남친의 직박구리를 발견한 여자.manhwa   3 21:20:38 1 - 0 148
173435   [속보]친일재산환수법 반대 의원이 조국 임명 결사반대 이유는...  6 21:19:14 1 - 3 99
173434   조국볶음 3장 179페이지 청년들의 미래에 투자하라.  5 21:18:50 1 - 0 51
173433   이분 아직도 아이디 안 버렸나요?  5 21:17:38 2 - 1 117
173432   나경원 핫하네요  8 21:16:28 6 - 1 152
173431   조국이 청문회에서 압승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  4 21:15:10 133
173430   이제 실더들도 재대로 된 실드질은 아예 포기했나보네요  20 21:14:47 133
173429   Kbs에서 웅동학원 채무를.다루는군요  9 21:13:27 115
173428
 Arzenia
  조국이 무섭긴 무섭나 봅니다  16 21:11:40 2 - 0 189
173427   82쿡에서 정리한 비리 의혹jpg  6 21:10:59 6 - 0 221
173426   근데 국민 청문회는 뭐에요?  8 21:10:23 75
173425   자유한국당 도로 친박? 21:10:23 2 - 0 50
173424   오유나 일베나.. 이젠 클베앙 진행중이고 그 다음은?  49 21:09:18 7 - 12 653
173423   오늘 조국 반성문 해찬옹이 시킨거 같다는 생각 ㅋ  1 21:08:38 101
173422   김성태 딸은?  20 21:07:01 1 - 2 141
173421   과거의 조국님을 더 알아보겠습니다.  5 21:06:23 1 - 0 131
173419   토착왜구들로 판을 치게 된 대학가  14 21:01:48 242
173418   자꾸 학생들의 시위를 누군가의 선동으로만 해석하려는 분들이 있네요  26 21:00:46 3 - 1 149
173417   뭐만 하면 청문회 타령하시던 분들 다 어디갔죠?  16 21:00:13 0 - 2 152
173416   Mbc사장 최승호의 나경원딸 입시의혹?  1 20:59:19 105
173415   공자, 부처, 예수가 뜻을 펼 수 있는 청문회  5 20:58:48 76
173414   트루스포럼 짤 하나 구해왔습니다.  3 20:58:00 1 - 0 101
173413   조국을 악질이라고 생각한 이유  8 20:57:53 4 - 0 196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