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취업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주의사항 1 :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합니다. (기사의 URL은 필수입니다.)
주의사항 2 : 기사에서 일부라도 퍼오시면 안 됩니다. 요약을 해 주시거나 의견만 남겨주세요.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대항항공 승무원들, 기내서 기도막힌 일본 어린이 생명 구해 화제

[테크홀릭] 대한항공 객실 승무원들이 적절한 응급 조치로 일본 국적의 어린이 승객의 소중한 생명을 구해 화제가 되고 있다. 

23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4시35분 서울 김포공항을 떠나 오사카로 향하던 대한항공 KE739편 보잉777-200 항공기 기내에서 응급 상황이 발생했다. 

착륙이 얼마 남지 않은 호우 5시 50분경 일반석 중간 부분에 탑승한 12세의 일본인 여자 어린이 승객이 갑자기 호흡 곤란을 일으켰다. 옆에 앉은 승객의 아버지는 놀라 환자의 입 속의 이물질을 제거하려했으나 실패했고, 어머니는 큰 소리로 울먹이며 도움을 요청하기 시작했다.

이 소리를 듣고 즉시 자리로 달려온 승무원은 승객의 상태를 확인했다. 당시 환자는 기도가 막혀 호흡 곤란이 심해졌고, 얼굴은 백짓장처럼 창백해지며 의식을 점차 잃어가기 시작했다.

이에 승무원은 즉각 응급조치를 시작했다. 응급조치는 하임리히법으로 기도가 이물질로 인해 막혔을때 양팔로 환자를 뒤에서 안 듯 잡고 배꼽과 명치 중간 사이의 공간을 주먹 등으로 세게 밀어 올리는 압박을 주어 이물질을 빼낸다.

5분여 동안 응급조치를 실시했으나 상황은 나아지지 않았고 더욱 악화됐다. 승객은 호흡이 전혀 없는 상태에서 의식은 돌아오지 않았다.  상황 발생 직후 사무장은 기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의사가 있는지 안내 방송을 했지만 당시 항공기에는 의사는 탑승하지 않았다.

사무장은 호흡 정지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뇌사 및 승객 사망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하고 응급처치를 계속했다. 승무원은 팔에 피멍이 돋을 정도로 30여회 이상 강한 압박으로 응급처치를 지속했다.  

하임리히법을 멈추고 심폐소생술을 시도하려는 순간 기적이 일어났다. 승객의 흉부쪽에서 공기가 폐로 들어가는 소리가 작게 들림과 동시에 코와 입에서 '후우'하는 소리가 나며 환자의 호흡이 돌아오기 시작했다. 

승객이 호흡을 시작함에 따라 의식을 찾을 수 있도록 기내 뒤쪽 빈 공간에 눕힌 후 환자를 보살폈다. 환자는 승무원의 질문에 고개를 끄덕이는 반응을 하는 등 빠르게 정상을 회복했다. 승무원은 환자 부모님과 입 안의 이물질을 확인한 결과, 승객의 기도를 막은 빠진 어금니 유치가 발견됐다.

사무장은 운항승무원을 통해 휠체어를 탑승구에 대기시키는 등 필요한 조치를 오사카 지점에 요청했으며, 기내 좌석 중 비어있는 가장 앞쪽으로 승객 일행을 앉도록 해 최대한의 편의를 제공했다.

오후 6시23분 착륙 후 승객은 부축없이 스스로 걸어나오는 등 상태가 호전됐지만, 즉시 병원 응급실을 방문할 것을 안내했다.

대한항공은 약 30여분의 긴박한 시간 동안 KE739편 객실 승무원들이 소중한 생명을 살려낼 수 있었던 것은 승객의 안전을 위해 기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응급 상황에 대비해 꾸준하게 훈련을 거듭해온 결과라고 설명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목을 잡으며 호흡 곤란을 호소하는 것은 기도폐쇄 환자들의 일반적인 증세"라며 "승무원들은 평소 교육에서 체득한 내용을 바탕으로 환자의 상태를 빠르게 파악해 적절한 응급처치를 함으로써 환자의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고 말했다.


ⓒ Techholic(http://www.techholi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3064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번호     분류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31269 테크홀릭
금소원, ‘청와대, 서민형 아닌 국민형 안심전환대출 제시해야'
18:30:06 22
31268 테크홀릭
현대일렉트릭, 비상경영체제 돌입-전임원 사직서 받아 40% 구조조정
18:30:06 17
31267 테크홀릭
LG디스플레이 새 CEO에 정호영 LG화학 사장-한상범 부회장 사의
17:30:07 16
31266 테크홀릭
롯데백화점, PB 편집 매장 '엘리든'-자체 제작 여성 의류 ‘엘리든 컬렉션’ 출시
15:30:07 16
31265 테크홀릭
삼성생명, ‘서로의 보험’ 신규 광고 온에어
15:30:06 25
31264 테크홀릭
제주항공, 제주~타이베이·가오슝 주 2회 신규 취항
15:30:06 16
31263 테크홀릭
미래에셋대우, 다이렉트 전용 ELS 판매
14:30:07 16
31262 테크홀릭
LG이노텍, 일본 '오토모티브 월드 나고야 2019' 참가 자동차 부품 20여 종 전시
14:30:07 20
31261 테크홀릭
신한은행, 디지털 소통 확대 위해 '디지털 영상광고 공모전' 개최
14:30:07 12
31260 테크홀릭
LG유플러스, 차이나유니콤과 국내 통신사 최초 중국 내 5G 로밍 서비스 제공
14:30:06 21
31259 테크홀릭
하나생명, '무배당 유비케어 건강검진 안심보험' 출시
14:30:06 12
31258 테크홀릭
CJ제일제당, 미국 미네소타주와 협력 강화…한식 세계화 앞장선다
14:30:06 12
31257 테크홀릭
신학철 LG화학-김준 SK이노, 배터리 소송 관련 서로 입장차만 확인한 빈손회동
13:30:07 19
31256 테크홀릭
아시아나항공, 인천발 뉴욕행 증편 항공편 대상 특가항공권 프로모션 실시
12:30:08 28
31255 테크홀릭
KB증권, ‘ETF 거래 감사 이벤트’ 실시
12:30:06 24
31254 테크홀릭
신한금융, 국내금융그룹 최초 7년 연속 DJSI 월드지수 편입
12:30:06 21
31253 테크홀릭
코오롱인더스트리, 사내 벤처펀드 조성-제조업 소재 국산화 이끈다
12:30:05 16
31252 테크홀릭
LH, 비엔나 비너보넨社와 사회주택분야 협약 체결
12:30:05 12
31251 테크홀릭
쿠팡, 공간별 데코 페이지 검색 손쉽게 ‘홈데코’ 카테고리 개편
11:30:09 20
31250 테크홀릭
아모레퍼시픽, 마몽드 ’브라우니 시리즈’ 립 컬러 출시
11:30:09 21
31249 테크홀릭
GC녹십자 헌터증후군 치료제 ‘헌터라제’, 중국 우선심사 대상 지정
11:30:08 20
31248 테크홀릭
KT&G, ‘릴 하이브리드’ 일반 맛 담배 ‘믹스 클래시(MIIX CLASSY)’ 25일 전국 출시
11:30:08 20
31247 테크홀릭
KB금융, ‘제13회 KB금융그룹배 여자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 18일 개막
11:30:08 25
31246 테크홀릭
LG생활건강,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월드지수’ 2년 연속 편입
11:30:06 20
31245 테크홀릭
KB국민카드, 해외 업무 글로벌 비즈니스 실무 집중 학습 ‘글로벌 아카데미’ 시행
11:30:06 20
31244 테크홀릭
LG유플러스, '2019 핀업 컨셉 디자인 어워드'-입상자에 상금과 채용 연계 인턴십 제공
11:30:06 16
31243 테크홀릭
삼성, SK, KT, 포스코, LG전자-대졸 신입사원 서류 접수 오늘 마감
11:30:06 32
31242 테크홀릭
삼성 이재용 부회장, 사우디 리야드 메트로 건설 현장 방문
10:30:08 24
31241 테크홀릭
KEB하나은행, 세제혜택·경품당첨 행운까지 퇴직연금 '연풍연가 통큰 이벤트' 실시
10:30:08 29
31240 테크홀릭
KT-KT 텔레캅, 업계 최초 플랫폼 기반 통신, 영상, 출동 결합서비스 ‘기가아이즈 아이가드’ 출시
10:30:08 28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