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IT/취업 소식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아크로팬, 테크홀릭, 잡플래닛 기사는 제휴를 통해 제공받고 있습니다.)
주의사항 1 : 제목은 기사의 원 제목과 동일해야 합니다. (기사의 URL은 필수입니다.)
주의사항 2 : 기사에서 일부라도 퍼오시면 안 됩니다. 요약을 해 주시거나 의견만 남겨주세요.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참고하세요.)
대항항공 승무원들, 기내서 기도막힌 일본 어린이 생명 구해 화제

[테크홀릭] 대한항공 객실 승무원들이 적절한 응급 조치로 일본 국적의 어린이 승객의 소중한 생명을 구해 화제가 되고 있다. 

23일 대한항공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4시35분 서울 김포공항을 떠나 오사카로 향하던 대한항공 KE739편 보잉777-200 항공기 기내에서 응급 상황이 발생했다. 

착륙이 얼마 남지 않은 호우 5시 50분경 일반석 중간 부분에 탑승한 12세의 일본인 여자 어린이 승객이 갑자기 호흡 곤란을 일으켰다. 옆에 앉은 승객의 아버지는 놀라 환자의 입 속의 이물질을 제거하려했으나 실패했고, 어머니는 큰 소리로 울먹이며 도움을 요청하기 시작했다.

이 소리를 듣고 즉시 자리로 달려온 승무원은 승객의 상태를 확인했다. 당시 환자는 기도가 막혀 호흡 곤란이 심해졌고, 얼굴은 백짓장처럼 창백해지며 의식을 점차 잃어가기 시작했다.

이에 승무원은 즉각 응급조치를 시작했다. 응급조치는 하임리히법으로 기도가 이물질로 인해 막혔을때 양팔로 환자를 뒤에서 안 듯 잡고 배꼽과 명치 중간 사이의 공간을 주먹 등으로 세게 밀어 올리는 압박을 주어 이물질을 빼낸다.

5분여 동안 응급조치를 실시했으나 상황은 나아지지 않았고 더욱 악화됐다. 승객은 호흡이 전혀 없는 상태에서 의식은 돌아오지 않았다.  상황 발생 직후 사무장은 기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의사가 있는지 안내 방송을 했지만 당시 항공기에는 의사는 탑승하지 않았다.

사무장은 호흡 정지 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뇌사 및 승객 사망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하고 응급처치를 계속했다. 승무원은 팔에 피멍이 돋을 정도로 30여회 이상 강한 압박으로 응급처치를 지속했다.  

하임리히법을 멈추고 심폐소생술을 시도하려는 순간 기적이 일어났다. 승객의 흉부쪽에서 공기가 폐로 들어가는 소리가 작게 들림과 동시에 코와 입에서 '후우'하는 소리가 나며 환자의 호흡이 돌아오기 시작했다. 

승객이 호흡을 시작함에 따라 의식을 찾을 수 있도록 기내 뒤쪽 빈 공간에 눕힌 후 환자를 보살폈다. 환자는 승무원의 질문에 고개를 끄덕이는 반응을 하는 등 빠르게 정상을 회복했다. 승무원은 환자 부모님과 입 안의 이물질을 확인한 결과, 승객의 기도를 막은 빠진 어금니 유치가 발견됐다.

사무장은 운항승무원을 통해 휠체어를 탑승구에 대기시키는 등 필요한 조치를 오사카 지점에 요청했으며, 기내 좌석 중 비어있는 가장 앞쪽으로 승객 일행을 앉도록 해 최대한의 편의를 제공했다.

오후 6시23분 착륙 후 승객은 부축없이 스스로 걸어나오는 등 상태가 호전됐지만, 즉시 병원 응급실을 방문할 것을 안내했다.

대한항공은 약 30여분의 긴박한 시간 동안 KE739편 객실 승무원들이 소중한 생명을 살려낼 수 있었던 것은 승객의 안전을 위해 기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응급 상황에 대비해 꾸준하게 훈련을 거듭해온 결과라고 설명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목을 잡으며 호흡 곤란을 호소하는 것은 기도폐쇄 환자들의 일반적인 증세"라며 "승무원들은 평소 교육에서 체득한 내용을 바탕으로 환자의 상태를 빠르게 파악해 적절한 응급처치를 함으로써 환자의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고 말했다.


ⓒ Techholic(http://www.techholi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2&no=30640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번호     분류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hot 뽐뿌뉴스
 관리자3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13/10/24 0 2675547
31427 테크홀릭
LG화학, 바이오 업계 오픈이노베이션 활성화 위해 '제2회 LGC 생명과학 포럼' 개최
19/09/20 32
31426 테크홀릭
경제현안 논의 실종된 한국경제, 위기를 진단한다①
19/09/20 52
31425 테크홀릭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일본 재계 초청 '2019 일본 럭비 월드컵' 개회식 개막전 참관
19/09/20 51
31424 테크홀릭
현대차, 소아암 퇴치 위한 '현대 호프 온 휠스'(Hope On Wheels·바퀴에 희망을 싣고) 21주년 행사
19/09/20 37
31423 테크홀릭
삼성전자 카카오와 손잡고 음원 서비스 강화
19/09/20 61
31422 테크홀릭
롯데주류 ‘클라우드’, 뮤직 페스티벌 참가해 다양한 이벤트 진행
19/09/20 32
31421 테크홀릭
종근당 이장한 회장, 선친 뜻 이어 예술가 후원에서 전시까지
19/09/20 24
31420 테크홀릭
은성수 금융위원장 "국정감사 이후 금융기관장들 만날 것"
19/09/20 28
31419 뽐뿌뉴스
카카오, 삼성 손잡는다… 2년 만에 ‘삼성뮤직’ 재운영
19/09/20 57
31418 테크홀릭
넥슨, 모바일 신작 ‘V4’-PC에 버금가는 최고 수준 그래픽 경쟁력 선보여
19/09/20 36
31417 테크홀릭
삼성증권, 포항에서 연금·부동산 세미나 개최
19/09/20 53
31416 테크홀릭
LH-국가균형발전위-전국시․군․구협의회, '지역균형발전 지자체 지원 플랫폼' 구축 위한 업무협약 체결
19/09/20 28
31415 뽐뿌뉴스
확 바뀐 넷마블 'BTS월드', 미국 간 방탄소년단 다뤘다
19/09/20 32
31414 뽐뿌뉴스
'데스티니 차일드' 서비스, 시프트업으로 이관
19/09/20 36
31413 뽐뿌뉴스
애플, ‘iOS 13’ 업데이트… 달라진 점은?
19/09/20 46
31412 테크홀릭
LG전자, 삼성 QLED TV 공정위에 '과장광고' 신고
19/09/20 56
31411 테크홀릭
삼성전자, "근거 없는 주장 단호히 대응할 것"
19/09/20 57
31410 테크홀릭
신한은행, 한국수력원자력-SGI서울보증-동반성장위원회와 우수협력기업 금융지원 위한 상생협력 업무 협약 체결
19/09/20 29
31409 뽐뿌뉴스
LG전자, 삼성전자 공정위 신고 "QLED TV 허위과장 광고"
19/09/20 56
31408 테크홀릭
삼성 비스포크 냉장고, 일상이 예술 되는 경험-‘2019 유니온아트페어’ 전시
19/09/20 63
31407 테크홀릭
SK 최태원 회장, 미 위싱턴서 열린 ‘SK Night’서 사회적 가치 통한 파트너십 확장 강조
19/09/20 32
31406 테크홀릭
KB국민은행-페이오니아-아마존, 'Go Global, 글로벌 이커머스 셀링의 시작' 세미나 공동 개최
19/09/20 33
31405 테크홀릭
미래에셋생명, 임직원 봉사단 마포구 저소득층 노인에 선물세트 전달
19/09/20 32
31404 테크홀릭
LG생활건강, 립 컬러 위에 파우더를 처리한 듯 보송한 fmgt ‘루즈 파우더 매트’ 출시
19/09/20 36
31403 테크홀릭
쿠팡, 도서와 문구 한 자리에 ‘도서&문구 페어’ 진행…최대 40% 할인
19/09/20 56
31402 테크홀릭
넷마블, ‘BTS월드’ 새로운 스토리 추가 등 두 번째 공식 업데이트 실시
19/09/20 36
31401 테크홀릭
SK이노베이션, 기업PR캠페인 영문편 한 달 만에 조회수 5천만 달성
19/09/20 32
31400 테크홀릭
SPC그룹 잠바주스, 건강에 좋은 강황, 비트 등 이색 원료 활용 음료 5종 출시
19/09/20 36
31399 테크홀릭
동국제약 판시딜, 젊은 층의 탈모 고민 담은 TV-CF 온에어
19/09/20 28
31398 테크홀릭
삼성화재, 서울시와 손잡고 유기견 입양 앞장선다-입양 시 '펫보험' 1년치 보험료 지원
19/09/20 5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