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가장 보통의 연애', 현장 사진만 봐도 '꿀잼'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에는 공효진, 김래원, 강기영, 정웅인 등이 출연한다. /NEW 제공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에는 공효진, 김래원, 강기영, 정웅인 등이 출연한다. /NEW 제공

'가장 보통의 연애' 공효진X김래원 케미 '기대UP'

[더팩트|박슬기 기자]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감독 김한결)의 화기애애한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배급사 NEW는 11일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에 출연하는 배우들의 호흡이 돋보이는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자친구에게 상처받은 재훈(김래원 분)과 전 남자친구에게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 분),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공개된 현장 사진에서 김래원은 부드러운 눈빛과 함께 미소를 짓고 있다. 그동안 보여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대조적이다. 극 중 전 여자친구에게 허우적대는 재훈 역을 맡은 김래원이 어떤 색다른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를 높인다.

'가장 보통의 연애' 배우들의 모습이 담긴 현장 사진. 영화는 오는 10월 12일에 개봉한다. /NEW 제공
'가장 보통의 연애' 배우들의 모습이 담긴 현장 사진. 영화는 오는 10월 12일에 개봉한다. /NEW 제공

이어 또 다른 사진에선 김래원과 강기영이 함께 미소짓고 있다. 이 사진만으로 두 사람의 남다른 호흡을 느끼게 한다. 이어 김래원, 강기영, 정웅인이 함께 있는 사진에선 그들의 유쾌한 매력이 돋보인다. 극 중 직장동료인 세 사람이 영화에서 어떤 시너지를 낼지 관심이 집중된다.

공효진은 연애에 환상이라곤 없는 선영 역과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한다. 때와 장소에 따라 달라지는 모습에 이번 작품 속 캐릭터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가장 보통의 연애'는 오는 10월 12일 개봉한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news_broadcast&no=89083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