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실물 상품의 사용기를 올리는 공간입니다. URL과 함께 만족/불만족한 부분을 남겨주시면 구매하실 분들에게 도움이 됩니다. [사용기 이용규칙]
ROCCAT KAIN AIMO 사용기
분류: 컴퓨터
사진가: TidalMind

등록일: 2019-09-08 20:32
조회수: 377 / 추천수: 0


KakaoTalk_20190908_195911069.jpg (593.4 KB)
KakaoTalk_20190908_195907685.jpg (505.2 KB)

More files(4)...

마우스를 참 이것저것 많이 써봤습니다. 국내 중소기업 제품부터 시작해서 이제 중급형 마우스들... 

로지텍 g402, 킹스톤 하이퍼x 펄스파이어, 국내에선 유명하진 않지만 mionix naos 7000, qg, 그 외 거쳐간 마우스로는 ROCCAT사의 콘퓨어 오울아이까지 바꿔봤는데 이거다 싶은 마우스는 없었는데, 앞으로는 KAIN을 쓰게 될 것 같습니다.

다른 회사 제품과의 간단한 비교와 특징점에 대해서도 얘기해볼까 합니다

 

KakaoTalk_20190908_195911069.jpg

 

포장은 단순한 편입니다. 택배로 받았기에 사용될 일은 없지만 전시가 가능하도록 고리 부분이 위에 있고, 우측 상단과 좌측 상단에 테이프가 붙여져 있습니다.

 

KakaoTalk_20190908_195907685.jpg

 

KakaoTalk_20190908_195858769.jpg

 

테이프를 열고 박스를 개봉하면 비교적 단순한 편이고 일반적으로 많이 사용되는 플라스틱 포장이 보입니다.

 

KakaoTalk_20190908_195855691.jpg

 

이 부분에선 다소 아쉬웠는데, 박스를 꺼내면서 선이 풀리고 떨어지기 십상입니다. 뒤집어서 열거나 하면 괜찮겠지만 다른 마우스의 포장보다 선 처리 부분이 다소 미흡한건 사실입니다. 이걸로 파손이 될 확률은 적겠지만, 5만원 이상 가는 고급형 마우스라면 조금 더 신경을 써줬으면 어땠을까 합니다.


 

KakaoTalk_20190908_195833807.jpg

비교하기에 적당하다고 생각되는 하이퍼x 마우스입니다. 이 제품 역시 뛰어난 가성비와 좋은 성능을 가지고 있지만 이제 KAIN이 이 친구를 대체하게 될 것 같습니다.

 

 

 

1.추천 손 크기 : 흔히들 말하는 F10~F11 정도 크기가 적당해보입니다. Hyper X 마우스보다는 다소 높고 손에 꽉 차는 느낌이 좋습니다. F10~F11 사이의 손 크기인데 팜 그립으로 사용하기에 적당합니다.

마우스의 등과 엉덩이가 높아 클로 그립으로 쓰기 어려운 느낌은 있습니다만, F10.5 정도의 손크기라면  팜그립으로 무난하다고 생각합니다

 

2.특징 

①코팅이 고급스럽습니다. 오염에도 강해보입니다. 직접 만져봐야 알 수 있는 부분이지만, 확실히 오염에 강할 것 같은 느낌이고 촉감이 고급스럽습니다,

②엄지가 짧은 편인데 왼쪽 사이드의 버튼이 굉장히 좋은 위치에 있습니다. 마우스를 여러 개 갈아탄 이유 중에 하나인데 저 사이드 버튼을 잘 쓰고싶은데 어려운 위치에 있어서 바꾸게 되는 면도 있었습니다.

③굉장히 가볍습니다. 취향에 따라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고급형 마우스라면 무게추를 통해서 가벼움부터 무거움까지 설정이 가능했다면 어땠을까 생각은 듭니다.

④RGB가 예쁜 편입니다. 물론 다른 모든 마우스들도 RGB는 예쁘지만, ROCCAT 로고 자체가 예쁜 편이라 감성 충만합니다.

⑤DPI 버튼의 위치와 크기 등은 개인 취향에 따른 부분이지만, 일반적으로 쓰는 휠 뒷쪽에 있어서 무난하다고 생각합니다.

⑥휠 버튼을 굴릴때 걸리는 느낌이 있는 편입니다. 이것도 호불호에 따른 부분입니다만, 무르게 넘어가면서 넘기는 느낌이 간신히 올락말락하는 계열은 아니고 구분감이 있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손가락에 무리가 갈 정도로 뻑뻑한 것이 아니라, 부드럽게 돌아가지만 한 칸 돌릴 때마다 손에 반응을 확실하게 주는 느낌이 있습니다.

 

3.평가

지금까지 만져보고 남에게 선물한 마우스도 많고 그냥 가지고 있는 마우스도 많습니다. 실제로 사용하는것은 2종류 정도였는데 (mionix naos, hyper X 펄스파이어)

이 제품을 앞으로 주로 사용하게 될 것 같습니다.

좋은 센서, 오염에 강하고 그립감 좋은 코팅, 안정적이고 편안한 팜 그립, 사이드 버튼의 적절한 배치 등이 장점이 될 것 같습니다

 

단점을 꼽자면 가격대가 일반적으로 접근하기 좋은 마우스라고 보긴 어려울 것 같습니다. 하지만 성능이 충분하기에 '이 성능에 이 가격을 받는단 말이야?'라는 의미보다는, '좋긴 좋은데 편하게 사서 쓰긴 힘들지...' 라는 정도로 이해해주시면 될것같습니다.

경쟁 제품을 어떻게 설정해야할지는 애매하지만, 다른 비슷한 성능의 제품들에 비하여 터무니 없는 가격은 절대 아니고, 마우스에 애착이 있는 사람이라면 충분히 투자할만한 제품으로 생각됩니다.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review&no=39379 ]

추천 0

다른 의견 0


상대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미지 넣을 땐 미리 보기를 해주세요.)
직접적인 욕설 및 인격모독성 발언을 할 경우 제재가 될 수 있습니다.
- 미리보기
이모티콘  다른의견   익명요구    
:: [필독] 제목에는 특수 문자 사용을 절대 금지합니다.- 2010년 2월 24일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