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캠핑포럼 입니다.

북마크 아이콘

event
캠핑장, 캠핑용품 정보, 캠핑 후기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둘째 낳고 돌아왔습니다. 7
분류: 일반
이름: 알라쿵따


등록일: 2022-01-25 11:10
조회수: 3180 / 추천수: 2


20220123_155623.jpg (221.5 KB)
20220123_155512.jpg (387.8 KB)

More files(1)...


 

그간 캠포에서 많이 활동을 하진 않았지만

 

질문글 올리며 많은 도움 받았었고 

 

또 둘째를 임신하며 자연스레 캠핑에서 손을 뗄 때도

 

눈팅으로 늘 무슨 일들이 있나만 보고 지냈는데

 

 

 

주말에 중고 미라클패밀리 텐트가 20만원대 초반! 좋은 가격에 올라왔길래

 

당장 200일 된 아기랑 어딜 갈 수도 없는데 일단 사가지고 왔네요 ㅎ

 

바로 운동장에 나가 펴 보았습니다!

 

 

20220125111208_l91cBdIYPt.jpg

 

 

 

판매자분 말씀으로는 뒷부분 팩 박는 무슨 고리가 끊어졌다고 하자라고 하셨는데

 

도대체 어디에 하자가 있는지 찾지를 못 했습니다.

 

 

20220125111224_vAWQjXtsWU.jpg

 

 

20220125111228_h7THMbgzdU.jpg

 

 

다만 측면 출입구 쪽에 작은 구멍이 나 있던데 이건 대충 테이프 같은 걸로 떼우면 되겠죠?

 

 

 

이전 글을 보시면 알겠지만 ㅎㅎㅎ

 

제 첫 캠핑 텐트는 패스트캠프 원터치 5인용에 3만원 짜리 타프로 

 

제대로 된 조명도 없이 LED 후레시 하나 들고 밤에 고기가 익었는지 안 익었는지도 모르고

 

나방과 싸우며 밥을 먹고는 텐트 안에 물이 흐를 정도로 결로 작살나는 아침을 맞이하며 깬 캠핑이었습니다. ㅎㅎㅎㅎ

 

 

그때 기억이 새록새록하네요 

 

 

기존 3인 가족 그때도 좁았던 문리버에서

 

4인 가족 미라클패밀리가 됐는데 사실 6미터 넘는 더 큰 텐트를 사고 싶었지만

 

미라클패밀리가 워낙 싸게 올라오는 바람에 무지성으로 구매했습니다.

 

뭐 가성비로 인기 있는 텐트이니 금방 방출 교환 되겠죠?

 

막상 펴보니 길이 450에 문리버랑 전실 크기에 별 차이가 없어요

스펙상으로는 1.2m나 큰데 이너텐트가 자릴 다 잡아먹는 건지..

 

 

 

6세 첫째와 200일 된 둘째

 

와이프는 만류하지만 5월 쯤에는 나가볼 수 있을지(아기가 밤에 칭얼대지 않는다는 전제하에)

 

정 안 되면 첫째만 데리고 3~4월 쯤 다녀올지~ 주말 내내 다시 시작할 캠핑 생각에 싱글벙글입니다.

 

말은 귀찮다 했지만 와이프도 내심 캠핑장에서 먹었던 그 때 그 저녁을 기대하고 있는 눈치고요

 

 

아직 나가지도 않았는데 

 

팬트리에 한 짐 차지하고 있는 캠핑 장비들을 순간 압축기술로

 

세단 트렁크에 우겨넣을 생각을 하니 너무 설렙니다.

 

가뜩이나 SUV도 아닌 승용캠퍼인데 애도 하나 늘었으니

 

짐을 어떻게 다 실을지 걱정이네요 ㅎㅎ

 

 

 

무튼 어서 날이 좀 풀렸으면 좋겠습니다. 

 

짐 싸고 나가는 날 다시 생존신고 할게요~

 

캠포 형님들도 아직 날 추우니 안전 캠핑 하시길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2-01-25 11:14:21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1회)


추천 2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0 뽀도맘
2022-01-25

다른의견 0 추천 0 알라쿵따
2022-01-25

다른의견 0 추천 0 해달별그리고
2022-01-25

다른의견 0 추천 0 알라쿵따
2022-01-25

다른의견 0 추천 0 폭스하운드
2022-01-25

다른의견 0 추천 0 알라쿵따
2022-01-25

다른의견 0 추천 0 버너구매왕
2022-01-25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