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취업/학습 입니다.

북마크 아이콘

취업, 학습과 관련된 정보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취업]은 행안전행정부 나라일터에서 제공하는 공공기관 취업 정보를 볼 수 있는 공간입니다.
[부산항만공사]하반기 정규직 공채 사무 일반 경쟁률 152대1 외
분류: 일반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1-11-05 09:00
조회수: 481 / 추천수: 0





부산항만공사는 지난 10월 25일까지 2021년 하반기 정규직 공개채용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15명 모집에 1045명이 지원해 평균 7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사무 일반직 5명 모집에 759명이 지원하여 무려 15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그래픽=박신혜 기자]

부산항만공사는 지난 10월 25일까지 2021년 하반기 정규직 공개채용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15명 모집에 1045명이 지원해 평균 7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사무 일반직 5명 모집에 759명이 지원해 무려 15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BPA는 지원자격 요건 충족 및 자기소개서 불성실 작성, 블라인드 채용 위반사항 등을 점검한 서류전형 결과는 5일 발표된다.
또 지원서를 적합하게 기재한 모든 지원자를 대상으로 오는 13일 필기전형을 진행한다.
이후 면접전형을 거쳐 12월 7일 최종 합격자 발표 예정이며, 최종합격자는 신원 조회 등을 거쳐 12월 31일 임용된다.
아울러 BPA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 놓인 미취업 청년층의 직무 체험 기회 제공을 위해 체험형 청년인턴 채용 절차를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체험형 청년인턴은 11월 1일 지원 마감하였고, 12명 모집에 282명이 지원, 24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체험형 청년인터는 오는 20일 오후2시에 화명중학교에서 필기전형을 진행하고, 면접전형을 거쳐 12월 8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하고 신원조회 등을 거쳐 1월 1일 임용한다.
 BPA, '2021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실시
 


부산항만공사 내실있는 훈련을 위해 과거 태풍 ‘매미’ 사례를 가정한 크레인 붕괴사고와 부산항의 대표적인 피항지인 봉래동물양장 내 계류부선 홋줄 끊김 사고 등 그 동안 발생한 다양한 피해상황을 분석하는 등 현장감을 극대화했다.
[사진=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는 지난 4일 본사 사옥에서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올해 훈련은 갈수록 강력해지는 태풍으로 인한 풍수해 대응에 초점을 두고, 태풍 상륙에 따른 선박충돌 및 해양오염사고, 산업재해 등 복합재난에 대응하는 상황을 가정해 이뤄졌다.
코로나19로 인해 현장훈련 대신에 부산지방해양수산청, 부산지방기상청, 부산해양경찰서 등 필수 유관기관들이 태풍 북상 시 상황 단계별 주요 쟁점 및 이슈에 대해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특히, 내실 있는 훈련을 위해 과거 태풍 ‘매미’ 사례를 가정한 크레인 붕괴사고와 부산항의 대표적인 피항지인 봉래동물양장 내 계류부선 홋줄 끊김 사고 등 그 동안 발생한 다양한 피해상황을 분석하는 등 현장감을 극대화했다.
이외에도 BPA는 안전한국훈련 기간에 소관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지진 대응훈련, 사옥 화재 대응훈련, 국민 재난 대처능력을 높이기 위한 국민행동요령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 부산항만공사, 유출 가능 정보 발굴 및 사례 공유의 장 열어
   -비대면시대,‘타인’의 정보도, '나'의 정보도 철저히 보호-
 

부산항만공사는 10월 마지막 주에 '2021년도 제 2회 부산항만공사 개인정보 보호 주간'을 운영하고, 임직원을 대상으로 ‘유출 가능 개인정보 발굴 공모’를 실시한 결과 선정된 우수 사례를 전직원에게 공유했다.
[사진=pixabay 제공]

부산항만공사는 10월 마지막 주에 '2021년도 제 2회 부산항만공사 개인정보 보호 주간'을 운영하고, 임직원을 대상으로 ‘유출 가능 개인정보 발굴 공모’를 실시한 결과 선정된 우수 사례를 전 직원에게 공유했다.
이 행사를 통해 발굴한 주요 ‘유출 가능 개인정보’의 사례는 △클라우드에 자동 업로드된 사진첩의 중요 개인정보 △차량 유리에 부착한 개인 전화번호 △포털 지도에서 리뷰 작성 시 공개되는 개인 즐겨찾기(집, 회사 등) 목록 등이 있었다.
이에 대한 방지 대책으로는 △신용카드 등 중요 개인정보는 사진첩에 저장하지 않기, 혹은 클라우드 자동 업로드 기능 미사용 △개인 안심번호와 유사한 가상 대표번호 사용한 외부 서비스 활용 △포털 지도의 공개 기능 비활성화 등이 제시됐다.
 
(부산)박신혜 기자 cosmos1800@ajunews.com

 

<해당뉴스는 뽐뿌시스템이 해당게시판에 맞다고 판단하여 복사등록 하였습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