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유머, 감동, 동영상, 관심사 등 다양한 주제의 글을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요즘 미투 근황 145
분류: 유머글
이름: 진로이스백


등록일: 2021-06-14 19:15
조회수: 34963 / 추천수: 22


5D794C98-85BB-4AEE-9D8C-640CBA71B724.jpeg (67.8 KB)



요약

 

여성측 "저를 확 눕혔습니다", "거부의사를 표현으나, 옷을 급하게 벗겼습니다", "힘을 가해서 꼼짝 못하게 했습니다.

 

 <10년지기의 묻지마 강간미투>
하지만 성관계 당시 녹음을 들어보니 기억과는 반대로 합의에 의한 성관계 였음을 알게 되었고, 피해호소인의 의사로 성관계에 응한 것 같다며 최초 진술을 번복하였다.

 

 특히 브래지어 자크를 내리라고 하는 대화, 음부에 침을 바르라고 요구하는 대화, 러브젤을 요구하는 대화 등을 보아 강간으로 인정하기 어렵다. 

 

 따라서 혐의없음.

 

 

172D7D7D-EB60-498A-B6D1-2F6FF67E2223.jpeg

 


사건의 전체 줄거리
    

남자와 여자는 서로 알고 지낸지 10년 이상 되는데 비록 둘은 사귀지는 않았지만 자연스러운 몇 번의 성관계를 한 사실까지 있었다. 

 

사건 당일 날도 서로 연락하면서 술 마시고 남자 집에서 자고 가겠다고 하였다. 둘은 서로 호프집에서 술을 마셨고 여자는 남자 집에서 한 잔 더 하자고 하였다. 

 

그래서 이 둘은 서로 자연스럽게 남자 집에 가게 되었고 술을 마셨다. 그리고 나서 서로 좋아서 특히 여자가 적극적인 성관계를 유도 하면서 2번의 성관계를 가졌다. 그리고 여자는 남자 팔베개를 하고 7시간 이상 자고 일어나서 한 번 더 성관계를 가졌다. 

 

그리고 남자 집에서 여자가 요리까지 해서 같이 먹고 여자는 오후에 집에 가겠다고 하면서 남자 집에서 나와서 112에 자기가 강간을 당하였다고 신고를 하였다. 

 

출동온 112 경찰공무원이 응급키트를 이용해 증거를 채취 하였고, 0000센터로 가서 성폭력 증거채취를 하고, 0000 센터에서는 상담을 하고 여자의 말이 사실인지 여부도 파악하지 않은 채 바로 국선변호사를 선임 시켜주고, 국선변호사 입회 하에 고소장의 내용처럼 술 먹다가 갑자기 남자가 다가와 자신을 강제로 강간하였는데 자신은 술을 너무 많이 마셔 항거불능에 심신 미약 상태라고 일관된 거짓말을 하였다.


남자는 경찰서에서 이 사건의 사실관계 입증과 여자의 허위 고소 사실을 입증하기 위하여 거짓말탐지기 수사협조요청 하였지만, 여자가 ‘거짓말탐지기 하는 것은 2차 가해다’라고 하면서 거짓말탐지기 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거짓말탐지기를 하지 아니하고, 남자 역시 자신의 진실을 위해 거짓말 탐지기를 하겠다고 하였으나 담당 경찰 수사관은 남자의 거짓말 탐지기도 안하고, 사건의 사실관계도 정확히 조사하지 아니한 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하였다.

 

 

검찰에 준강간 혐의가 인정이 된다는 기소의견으로 송치를 하기 직전에 남자는 당시 성관계 했을 때 휴대폰으로 녹음한 파일을 떠오르고 그것을 검찰에 제출하였다.

 


검찰에서는 바로 담당 경찰 수사관에게 다시 보완 수사를 지시했고, 여자가 고소장에 자필로 쓴 고소내용, 0000 센터와 국선변호사에게 상담한 내용, 경찰서에서 진술한 내용 모두 거짓말임이 들통이 났고, 남자는 겨우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25D5F7EA-C876-469D-8946-A5CB4DA875AB.jpeg

 

 

5D794C98-85BB-4AEE-9D8C-640CBA71B724.jpeg

 

무슨 나라꼴이...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21-06-14 19:19:17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2회)


추천 22

다른 의견 0

다른의견 0 추천 0 베이브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0 용서는하늘축복
2021-06-16

다른의견 0 추천 44 핼보이
2021-06-21

다른의견 0 추천 0 열정이곧결정
2021-06-15

다른의견 1 추천 0 arslan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cjy뽐뿌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arslan
2021-06-15

다른의견 1 추천 9 제제9
2021-06-14

다른의견 1 추천 11 테이크다운
2021-06-15

다른의견 3 추천 20 달크림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18 닉네임할거없네ㅠㅠ
2021-06-25

다른의견 0 추천 0 낙양야색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2 커밝한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베이비수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벌레들의합창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테이크다운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테이크다운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테이크다운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테이크다운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포포동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75 닉네임짓다가야근중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1 아아우아아
2021-06-15

다른의견 3 추천 0 뼈속까지뽐뿌인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2 가람처럼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bienbien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1 쉐리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벌레들의합창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재뽕구운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팜죠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쉐리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쉐리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내손안에있네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bienbien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내손안에있네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4 파랑블루파랑
2021-06-14

다른의견 7 추천 0 hammer44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0 자문소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0 인생은즐겨야제맛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11 우갈가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3 최밍쯔
2021-06-14

다른의견 0 추천 6 따듯한아이스커피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Nemain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치즈단무지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커피는사랑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1 테쓰형!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granjt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쿠쿠리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커피는사랑
2021-06-15

다른의견 0 추천 0 쿠쿠리
2021-06-15
1 2 3 4 5 6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