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포럼

아이폰포럼 입니다.

포럼지원센터 북마크 아이콘

iOS와 관련된 정보 및 어플, 폰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불법 프로그램, 크랙어플에 대한 공유는 금지합니다.
9년 만에 등장한 애플 신제품은 '공간 컴퓨터'... 아이폰 성공 이어갈까 8
분류: 일반
이름: 뽐뿌뉴스


등록일: 2023-06-06 18:16
조회수: 1381





애플이 5일(현지시간) 연례 개발자 회의 WWDC 2023에서 자사 최초의 공간 컴퓨터 애플 비전 프로를 공개했다.<br / border= " height="360" id="imgs_2335239" photo_no="2335239" src="//cdn.ppomppu.co.kr/zboard/data3/hub_news2/2023/0606/newhub_20230606145251154513.png" style='display:block;margin:0px auto;' >

애플이 5일(현지시간) 연례 개발자 회의 WWDC 2023에서 자사 최초의 공간 컴퓨터인 '비전 프로'를 공개했다.
[사진=애플 홈페이지 갈무리]

애플이 새로운 컴퓨터 활용 방식을 제시했다.
이번에는 머리에 쓰는 형태의 '공간 컴퓨터'다.
책상, 손바닥, 손목 등으로 컴퓨터 위치를 옮겨 온 애플이 또 한 번 혁신적인 활용 방식을 제시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5일(현지시간) 애플은 연례 개발자 회의 WWDC 2023에서 확장현실(XR) 헤드셋 '비전 프로'를 공개했다.
2014년 애플워치를 선보인 이후 9년 만에 선보이는 착용형(웨어러블) 제품이다.
헤드셋을 착용하면 현실 공간을 가상의 화면으로 채울 수 있다.
눈을 감싸는 디자인 덕분에 사용자가 바라보는 곳 어디든 화면이 된다.
모니터 등 물리적인 화면에 갇힌 컴퓨터 사용 경험을 현실 세계로 꺼낸 셈이다.
가령 빈 책상에 앉은 사용자는 문서 작성을 위해 정면에는 워드 프로세서를 놓고, 오른쪽에는 페이스타임 등 메신저를 열어둔 상태로 작업할 수 있다.
공간 전체를 자연으로 바꿔 기분을 전환하는 것도 가능하다.
눈에 꽉 차는 화면은 영화 등 콘텐츠를 즐기기 좋다.
방안을 가득 채운 대형 스크린과 함께 공간에 맞춰 입체적인 소리를 들려주는 음향 시스템으로 몰입도를 높인다.
동작 인식과 시선 추적 등 센서는 별도 컨트롤러 없이도 콘텐츠 조작을 지원해 가상과 현실 경험을 매끄럽게 연결한다.
그간 XR 시장은 마이크로소프트(MS)와 메타(전 페이스북) 등 글로벌 빅테크 기업이 이끌었다.
MS가 선보인 홀로렌즈2는 산업 현장에 생산성을 높이기 위한 도구로 활용된다.
현장 작업자는 홀로렌즈를 통해 보이는 가상 화면에서 작업 순서나 내부 부품 구조를 파악할 수 있다.
록히드 마틴은 우주선 조립과 제작에, 메르세데스 벤츠는 자동차 정비에 이를 도입해 작업 효율을 높이고 있다.
메타는 지난 2014년 가상현실(VR) 헤드셋 기업 오큘러스를 인수한 이후 관련 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지난해 말 선보인 메타 퀘스트 프로는 창작 활동이나 놀이에 특화한 XR 헤드셋이다.
제품 3D 모델을 허공에 제작하고, 디자인 문제나 내구성 점검도 가상 환경에서 수행해 제품 개발 비용과 시간을 줄인다.
사회관계망 서비스(SNS) 기업으로서 강점을 살려 메타버스 SNS 사업도 꾸준히 확장하고 있다.
이러한 시장에 소프트웨어 생태계 강자인 애플이 진출하면서, XR 헤드셋 대중화도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스마트폰 시장 성장에 앱 마켓이 큰 역할을 한 것처럼, XR 헤드셋 시장도 새로운 소프트웨어를 통해 성장할 것이라는 관측이다.
애플에 따르면 지난 2022년을 기준으로 전 세계 3000만명 이상의 개발자가 애플 제품을 위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있다.
국내에도 1만7700명 이상이 있다.
비전 프로 소프트웨어 개발 도구(SDK)는 이달 말 공개한다.
개발자는 기존 아이폰과 아이패드용 앱을 비전 프로로 가져오거나, 비전 프로 앱 개발을 지원하는 유니티 등의 저작 도구를 활용할 수 있다.
다만 높은 가격과 큰 부피는 걸림돌이다.
애플에 따르면 비전 프로의 내년 초 출시 예정 가격은 3499달러(약 454만원)로 누구나 쉽게 구매할 수 있는 가격은 아니다.
또한 큰 부피에 비해 배터리 지속시간이 2~3시간으로 제한돼 당분간은 실내에서 주로 활용할 것으로 보인다.

아주경제=이상우 기자 lswoo@ajunews.com

 

<해당뉴스는 뽐뿌시스템이 해당게시판에 맞다고 판단하여 복사등록 하였습니다.>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주경제(www.ajunews.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추천하기0 다른의견0

다른의견 0 추천 0 Dkdjdk1
2023-06-06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어리석은놈
2023-06-06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수우면다하거
2023-06-07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이천오년도
2023-06-07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언제나듯
2023-06-08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너때문어산다
2023-06-08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사랑한단말보다더
2023-06-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다른의견 0 추천 0 허접이얌
2023-06-09 * 점아이콘
  1. 댓글주소복사
  • 알림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