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신보 '원 오브 어 카인드'로 美 빌보드 차트 전곡 차트인 쾌거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1-06-10 17:37:01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가 식지 않는 글로벌 파워를 증명했다.
최근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차트(6월 12일 자)에 따르면 몬스타엑스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One Of A Kind(원 오브 어 카인드)’의 타이틀 ‘GAMBLER(갬블러)’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5위로 진입했다.

이외에도 ‘Addicted(애딕티드)’와 ‘Secrets(시크릿)’, ‘Rotate(로테이트)’, ‘Livin’ It Up(리빙 잇 업)’, ‘Heaven(헤븐)’, ‘BEBE(베베)’가 각각 11위부터 16위에 오르며 앨범 전곡이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상위권을 차지, 몬스타엑스는 쟁쟁한 아티스트들 사이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이에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Forbes)는 “몬스타엑스는 ‘GAMBLER’로 미국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15번째 TOP 10을 달성했다.
‘One Of A Kind’로 다수의 곡을 차트인 시키며 현재 30곡 이상의 트랙을 몬스타엑스의 이름으로 채웠다”고 몬스타엑스의 유의미한 기록에 찬사를 보냈다.
미국 그래미닷컴 또한 “몬스타엑스는 아티스트로서 영역을 확장하려는 의지를 갖고 가장 많은 앨범을 선보이는 그룹”이라며 그들의 음악에 대한 열정을 호평하기도 했다.

몬스타엑스의 기록 행진은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2020년 미국에서 발매한 첫 정규앨범 ‘ALL ABOUT LUV(올 어바웃 러브)’로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5위를 차지했던 몬스타엑스는 컴백 전부터 ‘Be Quiet(비 콰이어트)’, ‘Rush(러시)’, ‘Myself(마이셀프)’ 등 오래전에 발매된 여섯 개의 트랙으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상위권을 기록하며 글로벌한 존재감을 드러낸 바 있다.
매 앨범마다 높은 참여도로 멤버별 음악 스펙트럼을 넓혀온 몬스타엑스는 ‘One Of A Kind’ 안에 그동안의 음악적 성장과 아티스트로의 완벽한 변신을 고스란히 담았다.
특히 주헌은 데뷔 6년 만에 ‘GAMBLER’로 첫 그룹 타이틀 프로듀싱을 도맡아 국내외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며 남다른 활약상도 보여주고 있다.
전 세계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몬스타엑스는 ‘GAMBLER’로 현재 글로벌 숏폼 모바일 비디오 플랫폼 틱톡(TikTok)에서 챌린지 진행과 함께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