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동서남북' 박상영 "'저서 홍보 심하다고? ENA보다 내가 더 급해"
스포츠서울 기사제공: 2022-10-04 14:42:01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소설가 박상영이 ‘수상한 책방 동서남Book’에 출연해 책 홍보에 열을 올리는 이유를 밝혔다.
박상영은 4일 ENA 신규 예능프로그램 ‘수상한 책방 동서남Book’(이하 ‘동서남북’)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사실 처음 동네 책방을 돌아다닌다는 기획을 들었을 때 진짜 무릎을 탁 쳤다.
제가 사랑하는 동네 책방을 너무 알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톱스타분들과 함께해서 기사도 많이 났다”며 “전국에 있는 동네 책방 사장님분들께 메시지를 진짜 많이 받았다.
저희 책방 안 찾아주셔도 좋으니까 알리는 프로그램에 나와주셔서 감사하다고 하시더라”고 전했다.
차태현, 조세호, 이석훈은 그가 자신의 책을 지나치게 언급한다고 호소했다.
이들은 “잘난 척이 심하다”, “지겨워죽겠다”, “자기 책을 너무 판다”고 했다.
이에 박상영은 “이분들은 스타들이지 않나. 저는 저를 알려야 한다.
ENA보다 제가 더 급하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동서남북’은 나름의 생존전략으로 고군분투하는 동네 책방 주인들의 이야기, 책방을 찾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전하는 여행 예능이다.
이날 오후 9시 40분 ENA와 tvN STORY에서 첫 방송 된다.
notglasses@sportsseoul.com
사진 | ENA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서울(www.sportsseoul.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