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판타지 액션 '아일랜드', 김남길·이다희→차은우 라인업 완성...12월 공개
더팩트 기사제공: 2022-10-06 10:42:02

티빙·아마존프라임비디오 통해 전 세계 시청자 만난다

김남길 이다희 성준 차은우(왼쪽 위부터 시계방향)가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로 뭉친다. /각 소속사 제공
김남길 이다희 성준 차은우(왼쪽 위부터 시계방향)가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로 뭉친다. /각 소속사 제공

[더팩트|박지윤 기자] 김남길, 이다희 주연의 '아일랜드'가 오는 12월 베일을 벗는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극본 오보현, 연출 배종)는 세상을 멸망시키려는 악에 대항해 싸워야 하는 운명을 가진 인물들의 여정을 그린 판타지 액션물로, 동명의 만화와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오리지널 시리즈로 재탄생되는 '아일랜드'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아름다운 섬 제주의 전설과 설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할 계획이다. 여기에 영화 '웰컴 투 동막골', '조작된 도시' 등을 통해 섬세한 연출을 보여준 배종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기대감을 높인다.

뿐만 아니라 김남길, 이다희, 차은우, 성준으로 구성된 탄탄한 캐스팅 라인업은 극강의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전망이다.

먼저 김남길은 세상의 종말을 대비해 악에 대적하지만 인간과 어울릴 수 없는 비극적 존재로 길러진 반 역을 맡아 극을 이끈다. 세상을 수호하기 위한 운명을 지닌 그는 자신을 버리면서까지 지켜야 할 가치가 무엇인지 고뇌한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김남길의 활약에 이목이 집중된다.

매 작품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이다희는 재벌 3세이자 교사 원미호로 분한다. 원미호는 자신의 운명을 알지 못한 채 제주도에서 기간제 교사의 신분으로 원치 않는 자숙생활을 하게 되는 인물이다.

힙한 가톨릭 구마사제 요한 역에는 차은우가 낙점됐다. 요한은 생명을 지키고 악을 정화하는 고귀한 소명을 지녔지만 그 이면에는 처절하고 암담한 과거를 품고 있는 인물이다. 여러 작품에서 '만찢' 비주얼을 뽐냈던 차은우가 이번 작품에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 것으로 기대된다.

성준은 반과 함께 악을 물리치는 처단자로 길러진 궁탄 역을 맡아 극의 몰입도를 높인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성준이 '아일랜드'에서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아일랜드'는 오는 12월 티빙에서 첫 공개된다. 또한 아마존프라임비디어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 K-콘텐츠의 위상을 드높일 예정이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