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첫사랑과 결혼, 두 달 전 득남”…김현중, 근황 전해(뜨겁게 안녕)
세계일보 기사제공: 2022-11-27 17:02:01
MBN ‘뜨겁게 안녕’ 방송 화면 캡처

아이돌 그룹 ‘SS501’ 출신 가수 겸 탤런트 김현중(36)이 “14세 때 만난 첫사랑 아내와 결혼해 두 달 전 득남했다”라며 자신의 근황을 전한다.


김현중은 28일 오후 10시40분 방송하는 MBN 예능 프로그램 ‘뜨겁게 안녕’에 네 번째 게스트로 등장해 이 같이 밝혔다.


기타를 들고 출연한 김현중은 7년 만에 재회한 은지원에게 “형 오랜만이에요”라고 인사를 건넸다.
이어 “올해 결혼을 했고, 아내가 두 달 전에 출산해 아빠가 됐다”면서 새 가족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아내가 ‘첫사랑’이라고 밝히며 “14세에 처음 만났고, 고등학교 2학년 때부터 만남과 헤어짐을 반복한 사이”라면서 “둘의 생일이 같아 주민등록번호 앞자리까지 똑같다”며 ‘운명론’을 펼쳤다.


그러면서 아내와 결혼에 골인하기까지의 과정을 밝히며 “가정을 잘 유지하는 게 아내에게 보답하는 방법”이라고 성숙한 면모를 보였다.


또한 김현중은 두 달 전 태어난 아들에 대해서도 언급하며 “처음에는 모든 게 무서웠는데, 이제는 기저귀도 잘 갈고 목욕도 잘 시킨다”라고 ‘아들바보’ 임을 인증했다.


그는 “아이가 처음 태어났을 때 너무 충격을 받았다”면서 그 이유도 함께 고백하자, 아이 둘 아빠인 황제성은 김현중의 이야기에 박장대소하며 격하게 공감했다.

제작진은 “김현중이 그동안 자신에게 있었던 사건들을 비롯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재라는 가족에 대한 이야기까지 허심탄회하게 밝혀 오랜 시간 알고 지냈던 형 은지원에게 ‘철들었다’는 칭찬을 듣는다”라며 “은지원의 격한 부러움을 자아낸 김현중의 현재 삶과, 깜짝 놀랄 요리 실력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뜨겁게 안녕’은 인생에서 또 다른 국면을 맞이한 게스트들이 ‘안녕하우스’에 방문해 가장 아름답고 뜨거운 이별, 그리고 새 출발을 하는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이다.
유진을 비롯해 은지원·황제성이 함께 한다.
이승구 온라인 뉴스 기자 lee_owl@segye.com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세계일보(www.segye.com)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0 다른 의견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