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강호동子' 강시후, 뉴스 깜짝 등장...아빠 붕어빵인 골프 꿈나무
기사작성: 2021-06-11 08:58:17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방송인 강호동 아들 강시후 군이 골프 새싹으로 뉴스에 깜짝 등장했다.




강 군은 지난 10일 방송된 'MBN 종합뉴스'에 출연했다.
이날 스포츠 소식 중 하나로 꿈나무 골프대회 풍경이 전파를 탔는데, 강군도 참가자로 등장한 것.





서울 압구정 초등학교 6학년으로 소개된 강 군은 "잘 맞으면 230~240m 나간다.
타이거 우즈같은 선수가 되고 싶다"라며 포부를 나타냈다.
아버지 강호동을 쏙 빼닮은 외모에 듬직한 체격으로 단번에 눈길을 사로잡았다.




과거 강호동이 아들의 사진을 공개한 적은 있지만 얼굴을 드러내며 인터뷰를 하는 장면 등은 전무했다.
때문에 짧게나마 등장한 것만으로도 큰 화제를 모았다.






한편 강호동은 지난 2006년 9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해 2009년 강 군을 품에 안았다.
강호동은 그 동안 방송에서 "녹초가 돼 집에 가서 아들을 보면 피로가 다 풀린다"고 말하는가 하면, 아버지 양쪽 볼에 강 군과 뽀뽀를 해드리는 모습을 공개하는 등 애틋함을 드러내왔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MBN 방송화면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