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베짱이' 이연복 "월 수입 1000만원…내 식당, 연예인들 데이트 아지트로"
기사작성: 2021-06-22 08:59:01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이연복 셰프가 연인인 연예인들에게 자신의 식당을 제공하는 사실을 밝혔다.
지난 21일 첫 방송된 MBN ‘개미랑 노는 베짱이’에서는 중식 대가 이연복 셰프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연복은 이날 자신의 급여에 관해 “솔직히 월 1000만원”이라며 “홈쇼핑 수입, 방송 출연료, 이런 건 일정 수입이 아니잖냐. 법인사업자”라고 설명했다.
이연복은 셰프인 만큼 중식당을 운영하고 있다.
그의 식당에는 유명인사가 많이 찾는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이름 거론하기 그렇지만 정치인부터 대기업 회장님들이 온다”라고 밝혔다.
특히 이연복은 연예인들의 데이트 아지트로 자신의 식당이 이용되는 사실을 전했다.
그는 “연예인들이 결혼하기 전에 데이트 할 때 비밀 아지트로도 사용한다.
결혼 할지, 안 할지 모르니까 데이트 때마다 따로 룸을 준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 | MBN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이모티콘 사진  익명요구    다른의견   
△ 이전사진▽ 다음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