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연예뉴스 입니다.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사회뉴스 | 라이프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북마크 아이콘

이순재의 '리어왕', 치열한 고민과 열정
뉴스컬처 기사제공: 2021-10-21 09:21:01

[뉴스컬처 이솔희 기자] 오는 30일 개막을 앞둔 연극 '리어왕'이 열기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연극 '리어왕'은 올해로 데뷔 65주년을 맞은 배우 순재를 필두로 소유진, 이연희, 서송희, 유태웅, 권해성, 임대일과 더불어 서울대 동문을 주축으로 구성된 관악극회 출신의 최종률, 박용수, 김인수, 이석우, 최기창, 김승주, 오정연 등 배우들로 구성됐다.
이들은 지난 3개월 간 지치는 기색 없이 높은 집중력을 보이며 연습에 임했다.


배우들은 실제 공연을 방불케 하는 몰입도를 자랑했다.
이번 공연의 키워드가 원작에 충실한 셰익스피어 본연의 '리어왕' 만들기였던 것처럼 배우들은 서로 합을 맞춰가는 과정에서는 치열한 고민과 열정이 드러냈다.




영국의 대문호 셰익스피어가 쓴 '리어왕'은 삶의 비극과 인생에 대한 근본적인 성찰을 아름다운 시적 표현으로 담아낸 걸작으로, 셰익스피어의 4대 비극 중에서도 가장 숭고하고 압도적인 예술성과 뛰어난 문학성을 인정받는 작품이다.
오만함과 분노에 눈이 가려져 진실과 거짓을 분별하지 못 한 연로한 왕의 어리석음이 초래한 갈등과 혼란을 다룬다.
행복한 은퇴를 꿈꾸었던 리어가 왕관을 내려놓은 후 겪게 되는 처절한 비극과 힘겨운 여정을 통해 권력 앞에서 자취를 감춘 진실의 가치를 조명하고, 나아가 인간 본연의 냉혹함과 인생의 본질에 대해 성찰하게 만든다.


모든 것을 소유한 절대권력자에서 한 순간에 모든 것을 잃고 미치광이 노인이라는 인생의 나락으로 떨어지는 리어왕 역은 배우 이순재가 단독 캐스트로 출연한다.
리어의 세 딸 중 첫째 딸인 고너릴 역은 배우 소유진, 지주연이, 둘째 딸인 리건 역은 배우 오정연, 서송희가 분한다.
그리고 리어의 셋째 딸인 코딜리아와 광대 역을 배우 이연희가 동시에 맡아 이목을 끈다.


글로스터 백작 역은 배우 최종률, 그의 적자인 에드가 역은 배우 권해성, 박재민이 맡고 서자인 에드먼드 역은 배우 박영주가 분한다.
또한 리어의 충신인 켄트 백작 역은 배우 박용수가 맡으며 고너릴의 집사인 오스왈드 역은 배우 김인수, 임대일이 연기한다.
또한 리어의 첫째 딸 고너릴 남편인 올바니 공작 역은 배우 유태웅, 둘째 딸 리건의 남편인 콘월 공작 역은 배우 염인섭이 맡아 연기한다.
이 외 배우 이석우, 최기창, 김승주, 이현석, 황현주, 김보람, 이솔우, 한상길, 하웅환, 백경준 등 총 25인의 배우들이 출연한다.


한편 '리어왕'은 오는 30일부터 11월 21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된다.


사진=파크컴퍼니


이솔희 기자 sh0403@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뉴스컬처(www.newsculture.press)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뉴스 스크랩을 하면 자유게시판 또는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추천 0

다른 의견 0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
짤방 사진  익명요구    
△ 이전사진▽ 다음사진